Quantcast
‘옥중화’ 진세연-고수, 주말드라마 새 역사 쓴다… ‘시청률 19.9% 달성’
  • 노한솔 기자
  • 승인 2016.07.18 09:4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한솔 기자] ‘옥중화’가 주말드라마의 새 역사를 쓰고 있다.
 
17일 방송된 MBC ‘옥중화’는 닐슨 코리아에 따르면 시청률은 전국 19.9%로 20%에 가까운 기록을 보이고 있다.
 
이는 동시간대 드라마 시청률 1위로 ‘미녀공심이’ 마지막회는 15.1%로 2위를 기록했다.
 
‘옥중화’ 진세연-고수
‘옥중화’ 진세연-고수

 
이날 원형(정준호 분)은 태원(고수 분)으로부터 지난 과거들을 용서받으려 한다. 하지만 태원은 그런 원형에게 쉽게 마음을 열 것 같지가 않다.
 

이어 옥녀(진세연 분)는 호판대감의 수청을 들라는 명을 받게 된다. 그 명에 지헌(최태준 분)은 당황한 기색을 숨기지 못했다.
 
한편, MBC ‘옥중화’는 매주 토, 일요일 오후 10시 방송.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