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레이디스코드 주니, “인생에서 한 번도 바뀌지 않은 이상형 최시원”

  • 박혜미 기자
  • 승인 2016.02.24 16:2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혜미 기자] 레이디스코드가 화제인 가운데 레이디스코드의 멤버 주니의 발언이 화제다.
 
레이디스코드 멤버 주니는 오늘(24일) 열린 새 싱글 앨범 ‘미스터리(MYST3RY)’ 쇼케이스에서 이상형에 대해 언급한 바 있다.
 
이날 레이디스코드 멤버 주니는 “연예인 중 나와 코드가 잘 맞는 사람이 누구냐”는 MC박경림의 질문에 “아직 코드가 잘 맞는지 안 맞는지 확신은 없지만 잘 맞았으면 좋겠다고 생각하는 분이 있다”고 입을 열었다.
 
레이디스코드 주니 / 일광폴라리스 ENT
레이디스코드 주니 / 일광폴라리스 ENT

 
이어 주니는 “인생에서 한 번도 바뀌지 않은 이상형 최시원 씨다. 군대에 계셔서 너무 슬픈데 사인 시디를 가지고 군대에 면회를 가고 싶다”며 최시원에 대한 마음을 고백했다.
 
이에 박경림은 최시원 씨에게 한 마디 하라고 했고 주니는 “안녕하세요 최시원 씨. 저 레이디스 코드 막내 주니입니다. 너무 팬이고 앞으로 방송 활동하면서 많이 친분 쌓고 싶으니까 군대에서 열심히 하시고 기회가 된다면 사인 시디 가지고 면회를 갈 수 있도록 노력을 해보겠습니다. 사장님이 허락해주신다면”이라며 진심을 담은 메세지를 남겨 이목을 집중시켰다.
 
한편 레이디스코드는 오늘(24일) 오후 새 싱글 앨범 ‘미스터리(MYST3RY)’ 쇼케이스를 가졌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