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한번 더 해피엔딩’, 본격 ‘삼각 로맨스’ 예고

  • 박혜미 기자
  • 승인 2016.01.28 08:58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혜미 기자] MBC 수목미니시리즈 ‘한번 더 해피엔딩’(극본 허성희, 연출 권성창)이 삼각 로맨스를 예고하며 눈길을 끌었다.
 
지난 27일 방송된 ‘한번 더 해피엔딩’ 3회에서는 해준(권율)이 미모(장나라)에게 “썸 타자”고 고백해 많은 여성 시청자들을 잠 못 이루게 만들었다. 뒤늦게 자신의 감정을 깨닫고 급히 달려온 수혁(정경호)이 미모와 해준의 포옹을 목격해 앞으로 본격화 될 세 사람의 로맨스에 더 큰 궁금증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또한 인트로 부분에서 조선시대의 결혼 문화를 그리며 한복을 입은 배우들의 모습이 또 다른 재미를 선사했다. 특별 출연한 김민준이 ‘중고 남자’로 동미(유인나)와 엮이면서 이후 두 사람의 관계도 귀추가 주목된다.
 
‘한번 더 해피엔딩’ 포스터 / MBC ‘한번 더 해피엔딩’
‘한번 더 해피엔딩’ 포스터 / MBC ‘한번 더 해피엔딩’

 
한편 ‘한번 더 해피엔딩’ 3회는 시청률 6.5%(TNMS 수도권 기준)를 기록하며 경쟁작들을 맹추격 중이다.
 
‘한번 더 해피엔딩’은 서른이 훌쩍 넘어버린 1세대 요정 걸그룹의 ‘그 후’ 그리고 그녀들과 ‘엮이는’ 바람에 다시 한 번 사랑을 시작하는 남자들의 이야기. 돌아온 싱글, 정체성 애매한 싱글대디, 모태솔로와 다름없는 미혼, 소생 불가능해 보이는 기혼임에도 ‘다시 행복해지기 위해’ 사랑에 도전하는 과정을 그린 용감무쌍 유쾌통쾌 스파클링 로맨틱 코미디로 오늘(28일) 밤 10시에 4회가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