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연인들’, 오늘 개봉 ‘시대극의 풍미’로 연말연시 극장가 물들인다… ‘취향 저격’

  • 천지현 기자
  • 승인 2015.12.31 10:54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현 기자] #연인들
 
2015년의 대미를 장식할 아름다운 시대극 ‘연인들’이 드디어 오늘 개봉되어 그 동안 시대극을 기다렸던 국내 관객들에게 연말연시 기분 좋은 선물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영화 ‘연인들’은 ‘빌헬름 텔’을 비롯한 수많은 문학작품을 남기며 괴테와 함께 독일 고전주의 문학을 대표하는 인물로 손꼽히는 프리드리히 쉴러의 실화를 바탕으로 제작된 작품으로 그의 주옥 같은 작품들 이면에 숨겨져 있던 파격적인 스캔들에 초점을 맞추고 있는 작품. 몰락해 가는 귀족집안의 자매 카롤린과 샬롯. 언니 카롤린은 집안을 다시 일으켜 세우기 위해 원치 않은 결혼을 한다.
 
‘연인들’ 포스터 / 무브먼트픽쳐스-더 픽쳐스
‘연인들’ 포스터 / 무브먼트픽쳐스-더 픽쳐스

 
어느 날, 동생 샬롯에게 한 남자가 나타나 구애를 하게 되고 두 사람은 이내 사랑에 빠진다. 하지만 가난뱅이 시인에 불과한 남자를 샬롯의 집안에선 탐탁지 않게 여긴다. 그러는 사이 두 사람 사이에 언니 카롤린이 등장하면서 한 남자와 두 여자 사이에는 세상이 허락할 수 없는 비밀스런 사랑의 감정이 싹트기 시작한다.
 
영화 ‘연인들’은 18세기 당시로서는 파격적인 한 남자와 두 여자 사이의 은밀한 사랑을 거침없이 다루어 화제가 된 작품으로 특히 18세기 유럽의 아름다운 풍광과 의상 등을 파격적인 스토리 위에 실감나게 녹여냄으로써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해 대단히 이채로운데, 특히 카롤린과 샬롯 두 자매 사이를 오가며 나누는 사랑과 격정적인 정사장면은 손에 땀을 쥐게 할 정도로 아주 특별한 긴장감까지 만들어낸다.
 
영화 ‘연인들’은 완성도 높은 연출고 프로덕션, 배우들의 인상적인 연기력 등으로 해외 언론의 호평을 이끌어냄과 동시에 제64회 베를린영화제 황금곰상에 노미네이트되기도 했다. 18세기 유럽을 배경으로 천재 시인 프리드리히 쉴러와 귀족집안의 자매 카롤린과 샬롯 사이의 은밀하고 비밀스런 사랑을 스크린 위에 펼쳐 보이며 연말연시 극장가에 아름다운 영상미와 더불어 잊지 못할 특별한 감동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18세기 독일 문학을 대표하는 대문호 프리드리히 쉴러의 작품 세계에 가려져 있었던 숨겨진 사랑과 귀족집안의 자매 카롤린과 샬롯의 특별한 삼각관계를 스크린에 옮긴 영화 ‘연인들’은 오늘 개봉되어 국내 관객들과 만나게 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