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 마이 비너스’ 강예빈, 출연 예고만으로도 ‘男心 흔들’…‘감초 역할 톡톡’
  • 조혜진 기자
  • 승인 2015.11.16 14:5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혜진 기자] #오마이비너스 #강예빈
 
강예빈이 ‘오 마이 비너스’ 출연을 예고했다.
 
얼반웍스이엔티는 KBS2 월화드라마 ‘오 마이 비너스’(극본 김은지/연출 김형석, 이나정/제작 몽작소) 촬영에 임하고 있는 강예빈의 모습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로펌 사무실로 보이는 한 촬영장에서 해맑게 웃고 있는 강예빈의 모습이 담겨 있다. 촬영에 대한 기대감을 내비치며 해맑게 웃는 모습이 인상적이다.

‘오 마이 비너스’ 강예빈 / 얼반웍스이엔티
‘오 마이 비너스’ 강예빈 / 얼반웍스이엔티

 
16일 방송될 1회에서는 주은(신민아 분)에게 사건을 의뢰하기 위해 등장하는 강예빈의 모습이 전파를 탄다. 최근 인천의 한 스튜디오에서 진행된 이번 촬영은 제작진의 선택을 받아 출연하게 되었다는 후문. 강예빈은 주은과 기싸움을 벌이며 감초 역할을 톡톡히 해낼 예정이다.
 
강예빈은 “기대작 ‘오 마이 비너스’에 출연하게 되어 영광이다. 분량이 많지 않았지만 배우, 스태프들의 화기애애한 분위기 덕분에 즐거운 촬영이 될 수 있었다. 기대를 부탁드린다”라고 촬영을 마친 소감을 전했다.
 
‘오 마이 비너스’는 세계적으로 유명한 헬스 트레이너인 남자와 ‘얼짱’에서 ‘몸꽝’으로 역변한 여자 변호사, 극과 극 두 남녀가 만나 다이어트에 도전하면서 감춰져있던 내면의 상처를 치유하는 헬스 힐링 로맨틱 코미디다.
 
KBS2 ‘오 마이 비너스’는 오늘 밤 10시에 첫 방송된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