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나를 돌아봐’ 조영남, PD향해 “멍청하고 띨띨한 건 변하지 않는다”…‘독설’

  • 김단희 기자
  • 승인 2015.07.13 16:39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단희 기자] #나를돌아봐 #조영남

조영남이 과거 이경규를 향해 던진 발언이 화제가 되고 있다.

과거 조영남은 KBS ‘나를 돌아봐’ 파일럿 당시 이경규, 양상국, 김영철과 함께 캠핑을 떠나 조영남 눈에만 보이는 귀신 몰카를 진행했다.

당시 조영남은 촬영장을 돌아다니는 여자의 모습에 “저건 뭐냐”고 물었고, 이에 다른 출연자들은 모른 척 손사레를 쳤다.

이에 조영남은 “내가 환영을 봤나. 내가 살날이 얼마 안남았다”고 말했다.

‘나를 돌아봐’ 조영남 / KBS ‘나를 돌아봐’ 방송 캡쳐
‘나를 돌아봐’ 조영남 / KBS ‘나를 돌아봐’ 방송 캡쳐


하지만 조영남은 정체 모를 귀신의 옷길을 당기며 “언니야. 얼마 받아. 엑스트라 얼마 받냐”고 물어 보는 이들을 폭소케 했다.

이 모습을 본 이경규가 “이게 윤고운PD의 작품”이라고 말하자, 조영남은 “이게 걔 수준이다. 멍청하고 띨띨한 건 변하지 않는다”고 독설을 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KBS ‘나를 돌아봐’는 올해 초 파일럿 프로그램으로 방송 된 바있으나, 최근 정규 편성 되어 매주 금요일 9시 40분에 방송 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