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어셈블리’ 송윤아, “아들이 배우인 모습 어색해해, 집에선 거지같이 하고 있어서”
  • 조혜진 기자
  • 승인 2015.07.08 12:07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혜진 기자] #어셈블리 #송윤아
 
‘어셈블리’ 송윤아, “아들이 배우인 모습 어색해해, 집에선 거지같이 하고 있어서”
 
‘어셈블리’가 화제가 된 가운데 ‘어셈블리’에 출연하는 배우 송윤아의 과거 발언이 재조명 받고 있다.
 
KBS 드라마 ‘어셈블리’는 송윤아의 오랜만에 안방극장 컴백작으로 눈길을 끌고 있으며 정재영, 투피엠 택연 등 초호화 캐스팅으로 눈길을 끌고 있다.
 
이에 ‘어셈블리’ 송윤아가 과거 SBS ‘잘 먹고 잘 사는 법’에 출연해 했던 발언이 재조명 받고 있다.

‘어셈블리’ 송윤아 / SBS ‘잘 먹고 잘 사는 법’ 방송 화면 캡처
‘어셈블리’ 송윤아 / SBS ‘잘 먹고 잘 사는 법’ 방송 화면 캡처

 
당시 방송에서 “아들에게는 일하고 온다고 말을 했냐”라고 묻는 MC의 질문에 “며칠 전부터 세뇌를 시켰다. ‘엄마 하룻밤 자고 올 거야’라고 계속 얘기했다”라고 말했다.
 

이어 “내가 방송을 오래 쉬었지 않았나. 그랬더니 아들이 ‘엄마가 왜 촬영을 가냐’고 낯설어했다”라며 “아들이 배우인 내 모습을 어색해한다. 집에선 거지같이 하고 있어서…”라고 말해 폭소를 자아내기도 했다.
 
한편 KBS 드라마 ‘어셈블리’는 오는 7월 15일 첫 방송 된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