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이이경, “퀴어영화 ‘백야’, 부모님 몰래 휴학하고 찍었다”…‘대박’
  • 조혜진 기자
  • 승인 2015.07.08 09:21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혜진 기자] #이이경
 
이이경, “퀴어영화 ‘백야’, 부모님 몰래 휴학하고 찍었다”…‘대박’
 
이이경이 화제가 된 가운데 과거 이이경의 발언이 재조명 받고 있다.
 
이이경은 과거 한 매체와의 인터뷰를 통해 퀴어 영화 ‘백야’를 찍은 소감을 공개하며 비하인드 스토리를 밝혀 눈길을 끈 바 있다.
 
당시 인터뷰에서 이이경은 “부모님 몰래 휴학을 하고 영화를 찍었다”며 “아버지가 많이 화가 나셨다. 영화 내용을 말씀드렸더니 (집에서) 나가라고 하시더라. 촬영 중간에 어머니가 서랍 속 시나리오를 보고 전화하신 적도 있었다”고 말했다.

이이경 / 톱스타뉴스 포토뱅크
이이경 / 톱스타뉴스 포토뱅크

 

이어 “'네가 찍는 게 이거 맞냐'고 물으신 후 하지 말라고 하셨다. 하지만 계속 부모님께 믿어달라고 말하면서 설득을 했다”며 “힘들었지만 '백야'라는 작품 때문에 아버지가 이해하시는 폭이 훨씬 넓어진 것 같다”라고 말했다.
 
한편 이이경은 다양한 드라마와 예능프로그램을 통해 활약하고 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