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서베이] 동방신기 최강창민, '아이돌 비주얼 원탑' 우승…엑소 백현 석패

  • 신동훈 기자
  • 승인 2015.06.05 00:2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동훈 기자] #동방신기 #최강창민 #엑소 #백현
 
남자아이돌 비주얼 최강자를 뽑는 결승전에서 동방신기 최강창민이 엑소 백현에게 500여표 차이로 승리했다.
 
이번 결승전은 박빙의 승부였다. 하루에도 수십번씩 1위 자리가 뒤바뀌였으며 총 투표수 193,458표로 역대 2위의 투표수가 나왔다.

동방신기 최강창민 / 스타서베이
동방신기 최강창민 / 스타서베이

 
최종 득표 수는 동방신기 최강창민 96,988표, 엑소 백현 96,470표로 굉장한 투표 열기를 보여주었다.
 
스타서베이 관계자는 "팬들의 애정어린 응원메시지가 많아 메시지 선정이 어려웠다. 더 많은 응원메시지를  소개하지 못해서 아쉽다"고 밝혔다.
 
 
동방신기 최강창민 / 스타서베이
동방신기 최강창민 / 스타서베이

동방신기 최강창민에게 보낸 응원메시지
 
1240번 참여자의 응원메세지
사랑해 이쁜아 영원을 아무에게도 맹세해보지는 못했지만 너라면 가능할것같아. 우린 먼저 너에게 비주얼원탑을 선물해줄게 그저 이쁜이로 지내세영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 사랑해 이쁜앙!
 
2005번 참여자의 응원메세지
유치원때부터 알게되어 항상 마음속에 자리잡고있던 심창민이 마음변치않고 영원히간직할께 정말많이 사랑해♥ 앞으로도 힘내고!!!
 
3383번 참여자의 응원메세지
항상고맙고사랑해우리오빠심창민아근데넌너무잘생겼어진심으로말이져근데왜내남자같은냄새가날까요진심으로말이죠!?사랑해우리밍이오빠야고맙다호잇용♡♡♡♡♡♡♡♡♡♡
 
4616번 참여자의 응원메세지
사랑하는 창민아♥ 항상 건강하고 행복하길♥ 콘서트도 건강하게 잘하고♥드라마도 대박나자♥ 다음주에 만나자♥ 행복하게 기다릴께♥ 비주얼 일등은 너뿐이야♥
 
1226번 참여자의 응원메세지
창민오빠 오빠는 참 빛나는 사람이예요 10살때 부터 좋아 했는데 이제 20살이 되었어요 내 어린시절을 같이 보냈다고 해도 다름 없는 창민오빠! 내 존경의 대상이자 공경 그리고 첫사랑이라고도 할 수 있는 창민오빠 내가 많이 좋아해요 오빠는 항상 반짝 반짝 빛이 나서 참 좋아요 늘 고맙고 사랑해요 곳 보자!! (p.s 10일 남았는데 10년 처럼 느껴져요 빨리 보고 싶다ㅜㅜ) 
 
 
엑소 백현 / 스타서베이
엑소 백현 / 스타서베이


EXO(엑소) 백현 에게 보낸 응원메시지
 
0826번 참여자의 응원메세지
우리 비글즈 변백현! 역시 너야 라는 말밖에나오ㄴ질않네 항상 인스타에 소식올려주고 팬들이랑 많이 소통해줘서고마워 우리가 힘들고 많은 일들이있었지만 같이 의지하고 돕고 해서 지금 현재의 엑소가 있는것같다 항상 꽃길만 걷게해줄게 현아 사랑해♡ 
 
2056번 참여자의 응원메세지
우리 이쁜백현이 오늘도 행복한 하루가 되길 바릴께~ 항상 팬들 생각해주는 마음 너무너무 고마워 너의 사랑에 보답할수있게 많이 노력할께 노래해줘서 고마워 평생 변치않고 너희 뒤에서 응원할께 백현아 많이많이 사랑해~♡♡ 
 
3859번 참여자의 응원메세지
백현이오빠 활동 잘하고 지방팬이라 서울까지 못가는거 너무너무 미안하고요....하하하하 개도 오빠 많이많이 좋아하니까 걱정말고!요....무튼 사랑해요♥ 
 
5757번 참여자의 응원메세지
백현오빠 태연언니랑 너무 잘어울려여!! 팬들 시선이 약간 신경쓰일가능성도 있지만!! 오빠는 그냥 태연언냐랑 좋은 커플되세영 
 
6304번 참여자의 응원메세지
우리EXO-L은요 오빠들이아프지않았으면좋겠어요2014,2013년에는안좋았던일하고좋았던일이있었지만이번2015,2016년에는오빠들이더이상힘들어하는일이없었으면좋겠어요이미지난일은어쩔수없지만저희엑소엘은그냥..그냥앞에서도말했지만요더이상힘들어하지않고혼란스럽지않고,울지않았으면좋겠어요우리는하나잖아요ㅎ  
 
 

팬들의 응원 메시지가 뉴스를 통해 스타에게도 전해질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투표의 자세한 내용은 MMS 설문조사 페이지(www.krank.co.kr)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현재 여자아이돌 미모 최강자를 뽑는 4강 토너먼트가 진행되고 있고 스타의 투표번호로 스타의 사진과 응원메시지를 보내면 투표에 바로 참여할 수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