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서동주-서동천 남매, “서세원, 스킨쉽 거부하면 주먹으로 머리 때리고 화냈다”

  • 김희경 기자
  • 승인 2015.03.18 15:33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희경 기자] 서동주-서동천 남매, “서세원, 스킨쉽 거부하면 주먹으로 머리 때리고 화냈다”
 
서동주, 서세원, 서정희
 
방송인 서세원이 부인 서정희에 대한 폭행 공방을 벌여 네티즌들의 이목을 끌고 있는 가운데 서동주가 입장을 밝혔다.
 
서동주는 법정에서 “엄마 아빠가 빨리 이혼을 했으면 좋겠다. 엄마가 한 말은 전부 사실이다”고 말해 서정희의 의견에 힘을 실어줘 눈길을 끌었다.
 
한편 서동주는 동생 서동천과 함께 지난 1994년 KBS 프로그램 ‘밤과 음악 사이’에 출연한 바 있다.

서동주 / 서동주 미니홈피
서동주 / 서동주 미니홈피

 
이 당시 서동천은 초등학생의 어린 나이였음에도 “아빠 서세원은 일요일만 되면 화를 냈다. 기분이 안 좋을 땐 사실을 말하면 혼내고 주먹으로 머리도 때린다”고 말해 주변의 이목을 끌었다.
 
또 서동주 역시 “뽀뽀가 하기 싫다고 하면 아빠가 말을 듣지 않는다고 화를 냈다”며 친부 서세원에 대해 폭로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