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HD] ‘앵그리 맘’ 최명길, “김희선 교복 잘 어울려 캐스팅했다”… ‘유쾌하네’

  • 김희경 기자
  • 승인 2015.03.17 17:09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희경 기자] ‘앵그리 맘’ 최명길, “김희선 교복 잘 어울려 캐스팅했다”… ‘유쾌하네’
 
‘앵그리 맘’의 감독 최명길이 ‘앵그리 맘’에 캐스팅한 김희선에 대해 언급했다.
 
오늘 17일 상암 MBC 오후 2시 새 수목드라마 ‘앵그리 맘’의 제작발표회에선 배우 김희선, 김유정, 지현우, 오윤아, 김태훈, 김희원, 고수희, 바로, 최명길 감독이 참여해 자리를 빛냈다.
 
이날 자리에 참여한 최명길 감독은 “젊은 여성의 표본이라고 할 수 있는 김희선을 굳이 아줌마 역으로 캐스팅한 이유가 무엇인가”라는 질문에 “억척엄마를 표현하고 도회적인 이미지를 찾았다기보단 짧은 교복을 입을 때 잘 어울리는 배우를 찾았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앵그리 맘’ 김희선 / 톱스타뉴스 포토뱅크
‘앵그리 맘’ 김희선 / 톱스타뉴스 포토뱅크

 
이어 최명길 감독은 “한국에서 교복을 입고 학생으로 변신했을 때 잘 어울릴 수 있는 배우가 얼마나 될까를 생각해봤다. 생각보다 많이 없었고, 가장 먼저 생각난 것이 김희선이었다. 그래서 가장 먼저 캐스팅 제의를 했고 한달 동안 매달렸다”고 말했다.
 
한편 새 수목드라마 ‘앵그리 맘’은 과거 양아치로 살아왔으나 현재 평범한 엄마의 삶을 살고 있던 주인공이 학교폭력의 피해자가 된 딸을 위해 학교의 비리와 싸우는 통쾌 활극 드라마로, 오는 18일 수요일 저녁 10시 첫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