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
대한민국 No1. HD포토뉴스 - 톱스타뉴스 매체소개
보도/편집 규약
청소년보호정책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시행세칙
뉴스홈
가요 포토 슬라이드

이주노, 성추행·사기 공판 재연기…술취해 기억 없지만 “의도적 추행은 없다”

트위터로 보내기 가요 포토 슬라이드 기사최종편집: 2016년12월16일 12시58분    /    이호영 (이호영)기자 
[톱스타뉴스=이호영 기자] 

“술에 취해 기억나지 않아 안타깝다”
 
사기 혐의와 강제 추행 혐의를 받고 있는 이주노는 16일 오전 11시 서울중앙지방법원에서 열린 병합 공판에 담당 변호사와 함께 참석했다.
 
이주노의 변호인은 “피고인(이주노)은 공소사실을 부인하고 있다. 당시 술에 만취해 정확한 기억은 없지만 혹시라도 추행을 했다면, 술에 취해서 쓰러지거나 했을 것이다. 의도적으로 추행한 적은 없다는 입장이다. 피고인은 많은 사람들의 시선을 받고 있는 신분이기 때문에 통상적으로 도저히 납득할 수 없다”말했다.
 
 

이주노 / 톱스타뉴스 포토뱅크
이주노 / 톱스타뉴스 포토뱅크 가요 포토 슬라이드

 
재판 후 이주노는 “제가 술에 만취되지 않아 조금이라도 더 기억할 수 있었다면 상황이 이렇게 까지 커지지는 않았을텐데 안타깝다. 현재 피해자 진술보다 목격자 진술 비중이 더 큰 상황이다”고 전했다.
 
한편 이주노는 지난 6월 25일 오전 3시께 이태원의 한 클럽에서 20대 여성 두 명을 성추행한 혐의로 불구속 입건됐다. 피해자들은 이주노가 술에 취한 채 접근, 가슴을 만지고 하체를 밀착시켰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지난 7월 서울서부지방검찰청에 기소 의견으로 송치됐으며 10월 14일 불구속 기소됐다.
 
또한 지난 2013년 12월부터 2014년 1월 사이, 돌잔치 전문 회사 개업 비용 명목으로 지인 최 모씨와 변 모씨로부터 각각 1억원, 6500만원을 빌린 뒤 갚지 않은 혐의를 받고 있다. 이에 지난해 8월 불구속 기소 의견으로 서울중앙지법에 송치, 2015년 11월 27일 불구속 기소됐다.
 
법원 측은 참고인과 바 직원, 이주노와 함께 클럽에 동행한 지인 등 피고인 측과 검찰 측 증인 총 6명을 불러 심문해야할 것으로 판단해 재판을 2017년 3월 10일 오후 4시로 연기했다.

해시태그   이주노,   성추행,   사기
기사최종편집: 2016년12월16일 12시58분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Reporter@TopStarNews.co.kr
< COPYRIGHT 대한민국 No1. HD포토뉴스, 톱스타뉴스(www.TopStarNews.Net)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
톱스타뉴스와 사전협의, 동의 없이 본 콘텐츠(기사, 사진)의 무단 도용, 전재 및 복제, 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시 민, 형사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특히 topstarnews logo 워터마크가 있는 사진의 경우 사진 일부를 자르거나 로고 워터마크를 흐릿하게 하거나 왜곡, 변형해 블로그, 카페, 트위터,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등에 올리는 행위‘적극적 저작권 침해’로 간주합니다. 이를 어길 시 형사처벌됩니다.
콘텐츠 제휴 / 사업 문의 (메일) 02-3443-4662

< 관련기사 >

[현장리포트] ‘공조’ 김주혁-현빈, 열애 인정 후 공식 석상 “잘 만나고 있다”
[현장리포트] ‘공조’ 김주혁, “차 총격신 처음엔 40km 나중엔 90km로 달렸다”
[현장리포트] ‘공조’ 임윤아, “코믹 캐릭터 부담감 없었다”
[현장리포트] ‘공조’ 유해진, “‘럭키’ 흥행, 살다보니 이런 날도 다 있네”
[HD테마] ‘도깨비’부터 ‘화랑’까지 화제의 드라마 속 ‘연기돌’…‘비투비 육성재-갓세븐 진영-방탄소년단 뷔’
이주노, 공판 연기 신청 “피해자와 합의 할 시간 필요”
이주노, 혐의 부인 “불미스러운 상황에 다시 휘말려 죄송스럽다”
[HD포토] 이주노, ‘덤덤한 표정으로 경찰서 출석’

< 해외토픽 >

라이언 레이놀즈, ‘데드풀’ 각본 작성 비하인드 공개
제니퍼 로페즈, 새로운 남자친구 “드레이크와 비즈니스적인 관계”
오바마, 폭설 내린 백악관에서 눈싸움 하는 ‘딸 바보’ 대통령
‘곡성’, 美 할리우드서 리메이크…‘리들리 스콧 측 제안’
사랑하는 연인을 위해 드레스를 직접 만든 남성
‘자물쇠’ 달린 성폭행 방지용 속바지
반려견과 함께 유럽여행을 즐길 수 있는 버스가 등장했다
알록달록 니트 입은 코끼리의 웃음
경찰 제복 벗고 보디빌더로 변신한 여성
두껍게 언 바이칼 호수가 만들어 낸 장관
[스타포커스] 소나무(SONAMOO), 늘 푸른 나무가 되기 위한 소녀들의 여정
[스타포커스] 서인영 욕설 논란, 지금까지 ‘피해자 코스프레’였나?
[스타포커스] 여자친구(GFRIEND), 이미 기적이 된 소녀들의 새로운 도약
[스타포커스] 아이오아이(I.O.I), ‘소나기’로 흘러 바다에서 만나자
[스타포커스] 김태희♥비(정지훈), 장동건-고소영을 뛰어넘는 ‘세기의 커플’탄생
김태희, 비와 결혼 기념 손 편지 전격 공개 “서로 위하고 존경하며 살겠다”
서인영 측, “스텝 향한 욕설 아냐, 잘못 인지하고 있다” (공식입장)
성유리 측, “악플러 강경대응, 명예훼손-모욕-허위사실유포로 고소장 접수” (공식입장)
비♥김태희, 19일 웨딩마치 올린다 “모든 것은 비공개로” (공식입장)
‘죽이는 학교’ 엑소(EXO) 카이, 비글미 넘치는 남고생으로 분한다 (공식입장)
‘님과 함께2’ 측, “서인영 욕설논란? 사실 확인 중” (공식입장)
박은혜, 영화 ‘강철비’ 합류 정우성-곽도원과 호흡…만남으로 이미 화제(공식입장)
[예능리뷰] ‘썰전’ 정청래-박형준, “박근혜 대통령 탄핵안 가결 될 것이다”
[예능리뷰] ‘썰전’ 박형준, “신문법 이후로 박근혜 대통령한테 찍혔다”
[예능리뷰] ‘썰전’ 유시민, “반기문이 UN사무총장 자리 사유화해 기분 나쁘다”
[예능리뷰] ‘썰전’ 전원책, “반기문 컨벤션 효과 거의 없었다”
[수목드라마] ‘미씽나인’ 백진희, 정경호에게 “고마워요 안 잊을게요”
‘서가대’, 스태프 모집에 급여는 ‘0원’…‘열정페이?’
‘서가대’ 설인아, 사전MC 맡아 레드카펫 빛낸다
서인영 욕설논란, 네티즌 반응 “그럴 줄 알았다.” vs “또 마녀사냥?”
특검, “이재용 영장 기각 매우 유감”
투애니원(2NE1) 신곡 발표 ‘빌보드-퓨즈TV’ 등 외신들도 신속 보도
[잇아이템] 박신혜, 아웃도어 브랜드 4년 연속 계약 체결 성공
[잇아이템] 이선빈, 스트리트 무드의 글램펑크 룩으로 시선 집중
[잇아이템] 우주소녀(WJSN) 성소, ‘테니스 걸’로 완벽 변신… ‘상큼’
[잇아이템] 다이아(DIA) 정채연, 우아한 레드 립 메이크업 화보… ‘시선강탈’
[잇아이템] ‘낭만닥터 김사부’ 서현진, 러블리 핑크 미니백으로 ‘귀여움 UP’

< HD테마 >

더보기  

[HD테마] ‘안녕’ 전하는 투애니원(2NE1)… ‘지금은 뭐해?’
[HD테마] ‘안녕’ 전하는 투애니원(2NE1)… ‘지금은 뭐해?’
[HD테마] ‘공조’를 누른 ‘더 킹’의 주역들 ‘조인성-정우성-류준열-배성우’
[HD테마] ‘공조’를 누른 ‘더 킹’의 주역들 ‘조인성-정우성-류준열-배성우’
[테마] ‘엠카운트다운’으로 첫 출격하는 여성 솔로…‘서현-강시라’
[테마] ‘엠카운트다운’으로 첫 출격하는 여성 솔로…‘서현-강시라’
[테마] 비♥김태희부터 원빈♥이나영까지… ‘스타들의  #극비 #스몰웨딩’
[테마] 비♥김태희부터 원빈♥이나영까지… ‘스타들의 #극비 #스몰웨딩’
[HD테마] 소녀시대 멤버들의 활발한 개인 활동…‘윤아-유리-서현’
[HD테마] 소녀시대 멤버들의 활발한 개인 활동…‘윤아-유리-서현’
매체소개 광고안내 콘텐츠제휴 / 구매 기사제보/취재문의 Reporter@TopstarNews.co.kr 취재본부 02-3443-4662
보도/편집 규약/인터넷신문윤리강령/인터넷신문윤리강령 시행세칙/청소년보호정책/Mobile Mode
Copyright 2010 - 2017 톱스타뉴스 (TOPSTARNEWS.NET)
톱스타뉴스의 모든 콘텐츠(기사/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특히 사진 일부를 자르거나 로고 삭제 등 왜곡/변형하는 행위는 ‘적극적 저작권 침해’로 간주합니다. 이를 어길 시 형사처벌됩니다.
톱스타뉴스(TopstarNews.Net) 취재본부: 02-3443-4662 기사제보/취재요청 reporter@topstarnews.co.kr
주소:서울시 서초구 서초대로50길 35, 남경빌딩 4층발행인:장영권편집인: 김명수신문등록번호:서울 아01403등록일:2010.09.06
한글제호: 톱스타뉴스, 영문제호:TOPSTARNEWS공동대표이사 : 장영권·김명수청소년보호책임자:김명수(주)소셜미디어네트웍스
톱스타뉴스 HD Photo 사이트는 IE11, 사파리, 크롬에 최적화돼 있습니다.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