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
대한민국 No1. HD포토뉴스 - 톱스타뉴스 보도/편집 규약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시행세칙
청소년보호정책
뉴스홈 단독취재
포토 슬라이드
[단독] 도상우 측, “4월 5일 37사단으로 입대한다” (공식입장)
[단독] 도상우 측, “4월 5일 37사단으로 입대한다” (공식입장)
배우 도상우가 4월 5일 현역으로 입대한다. 이에 대해 도상우 소속사 택시 엔터테인먼트 측 관계자는 톱스타뉴스에 “4월 5일에 입대한다. 영장 나온지 얼마 안 됐고 4월 5일 37사단으로 입대한…
2016-03-15 12:49:23 | 박혜미 기자

Tags  도상우
[단독] 중국에서 10억 이상 조회된 한국 드라마는 5편, 송중기-송혜교의 ‘태양의 후예’는 6번째 작품이 될 것인가?
[단독] 중국에서 10억 이상 조회된 한국 드라마는 5편, 송중기-송혜교의 ‘태양의 후예’는 6번째 작품이 될 것인가?
중국의 엔터테인먼트 데이터 및 마케팅 전문 기관인 VLinkage가 2015년 10월 14일 중국의 인터넷동영상 플랫폼 유쿠, 투더우, 텐센트, 아이치이, 소후, 러스, 망고TV, 샹차오칸칸 등의 누적 조회수를 집계…
2016-03-13 13:40:36 | 김명수 기자
[단독] 송중기-송혜교 주연 태양의 후예, 오늘 5억 조회수 돌파한다…아이치 시청률은 1위
[단독] 송중기-송혜교 주연 태양의 후예, 오늘 5억 조회수 돌파한다…아이치 시청률은 1위
태양의 후예가 중국에서 한마디로 광풍이다. 지난 3월 10일 방송에 대한 TNMS 시청률 자료에 따르면 우리집꿀단지에 이어 2위를 차지한 태양의 후예 시청률은 25.4%. 심지어 태양의 후예 재방송을 …
2016-03-12 13:37:27 | 김명수 기자
[단독] ‘태양의 후예’, 中 아이치이서 TV시리즈 전체 부문 3위 기록… ‘2위와 간발의 차이’
[단독] ‘태양의 후예’, 中 아이치이서 TV시리즈 전체 부문 3위 기록… ‘2위와 간발의 차이’
드라마 ‘태양의 후예’의 국내외 반응이 심상치 않다. 사전 제작 드라마 ‘태양의 후예’는 시작 전부터 대중들의 관심이 증폭됐다. 새로운 드라마의 시대를 열었기 때문. 또한 드라…
2016-03-11 16:33:46 | 신미래 기자
[단독] 소녀시대 태연-황치열-에프엑스 f(x)-티아라(T-ARA)-샤이니(SHINee)-슈퍼주니어 규현, 중국 최대 어워즈 ‘화정장’ 후보 선정
[단독] 소녀시대 태연-황치열-에프엑스 f(x)-티아라(T-ARA)-샤이니(SHINee)-슈퍼주니어 규현, 중국 최대 어워즈 ‘화정장’ 후보 선정
슈퍼주니어 규현, 소녀시대 태연, 황치열, f(x), 티아라(T-ARA), 샤이니(SHINee) 등이 제18회 화정장스타만족도조사(华鼎奖艺人满意度国际提名)에 후보로 선정됐다. 이번 시상식은 3월 31일 마카오에서 개…
2016-03-11 14:10:42 | 김명수 기자
[단독] 송중기-송혜교 주연 ‘태양의 후예’, 중국 조회수 2억3천만 돌파…송중기 차세대 한류킹 예약
[단독] 송중기-송혜교 주연 ‘태양의 후예’, 중국 조회수 2억3천만 돌파…송중기 차세대 한류킹 예약
송중기-송혜교 주연 ‘태양의 후예’의 중국 인기가 심상치 않다. ‘태양의 후예’는 현재 바이두 동영상 플랫폼 아이치에서 TV 분야 1위를 달리고 있다. 태양의 후예 문화산업전문…
2016-03-06 13:06:02 | 김명수 기자
[단독] ‘치즈인더트랩’ 마지막 2회 남기고 시청자들 불만 폭주 ‘역대급 원작 파괴 드라마’ 오명 남기나
[단독] ‘치즈인더트랩’ 마지막 2회 남기고 시청자들 불만 폭주 ‘역대급 원작 파괴 드라마’ 오명 남기나
드라마 ‘치즈인더트랩’ 시청자가 뿔났다. 지난 25일부터 시청자 불만 폭증으로 급기야 tvN 드라마 ‘치즈인더트랩’ (이하 ‘치인트’) 팬들이 시청을 거부하고 나섰다. 남자…
2016-02-26 14:43:11 | 신미래 기자
[단독] 남궁민 측, 열애 인정 “진아름과 조심스럽게 만나고 있다” (공식입장)
[단독] 남궁민 측, 열애 인정 “진아름과 조심스럽게 만나고 있다” (공식입장)
배우 남궁민이 모델 진아름과의 열애를 인정했다. 25일 오후 남궁민 소속사 935엔터테이먼트는 톱스타뉴스에 “남궁민과 통화에서 진아름과 열애를 확인했다. 정확한 시기는 모르겠지만 조심…
2016-02-25 17:51:47 | 한수아 기자

Tags  남궁민
[단독] ‘치즈인더트랩’ 박해진 측, “이미 촬영을 마친 걸 왜 잘라냈는지 모르겠다” (공식입장)
[단독] ‘치즈인더트랩’ 박해진 측, “이미 촬영을 마친 걸 왜 잘라냈는지 모르겠다” (공식입장)
종영까지 단 2회만을 남고 있는 tvN 드라마 ‘치즈인더트랩’이 내용에 대한 논란에 휩싸였다. 한 온라인 커뮤니티 상에는 ‘치즈인더트랩’ 제작진이 남자주인공에게 저지른 짓’…
2016-02-25 13:43:29 | 박혜미 기자
[단독] 남규리-미쓰에이 페이-조민성, 한중 합작 웹 드라마 ‘스완-그들의 비밀’ 출연
[단독] 남규리-미쓰에이 페이-조민성, 한중 합작 웹 드라마 ‘스완-그들의 비밀’ 출연
이제 웹 드라마가 한국 시장을 넘어 중국 시장으로의 진출을 본격화 한다. ‘드라애몽 주식회사’ (대표 김선혜)는 18일 “중국 드라마 제작사인 ‘열기구 영시문화유한공사’(대…
2015-06-18 22:09:40 | 김명수 기자
[단독] 엑소(EXO) 타오 부친, SM에 탈퇴 요구… “회사의 지지도 받지 못하고 부상만 입어온 것, 무슨 의미가 있는지 모르겠다” (전문)
[단독] 엑소(EXO) 타오 부친, SM에 탈퇴 요구… “회사의 지지도 받지 못하고 부상만 입어온 것, 무슨 의미가 있는지 모르겠다” (전문)
“아이돌을 하는 것과 타오의 건강 중에서 하나를 선택해야 한다면 저는 망설이지 않고 타오의 건강을 택하겠습니다” 엑소의 멤버 타오의 부친이 SM에 타오의 탈퇴를 요구하는 글을 남겼…
2015-04-22 22:57:17 | 김희경 기자
[단독] 엑소(EXO) 타오 부친, SM에 계약 종료 요구?… ‘엑틀로얄, 끝나지 않았나’
[단독] 엑소(EXO) 타오 부친, SM에 계약 종료 요구?… ‘엑틀로얄, 끝나지 않았나’
엑소의 멤버 타오가 또 다시 탈퇴설에 휩싸였다. 오늘 22일 중국 SNS 시나에서는 타오의 아버지가 SM에 타오의 탈퇴를 요구했다는 글이 논란이 되고 있다. 시나통신에 따르면 타오의 부친은 “…
2015-04-22 22:33:46 | 김희경 기자
[단독] 미스터미스터(MR.MR) 류 친모, “소속사의 갑질, 더 이상은 참을 수 없다”
[단독] 미스터미스터(MR.MR) 류 친모, “소속사의 갑질, 더 이상은 참을 수 없다”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를 통해 급속도로 퍼지고 있는 미스터미스터 류와 소속사 위닝인사이트엠 대표 이모씨의 폭력 사건이 파국으로 치닫고 있는 가운데 톱스타뉴스는 류의 어머니 이모씨(57…
2015-03-11 15:32:26 | 조혜진 기자
[단독] 노수람, “‘지인 초대’ 시상식? 초청 받아 갔다” 강력 해명
[단독] 노수람, “‘지인 초대’ 시상식? 초청 받아 갔다” 강력 해명
노수람이 직접 초대 받지 않은 시상식이라는 말에 대해 해명했다. 노수람은 어제의 화려한 모습과 달리 수수한 옷차림으로 톱스타뉴스를 찾았다. 흰티에 청바지만 입어도 충분히 아름다운 모습…
2014-12-18 19:54:49 | 조혜진 기자
[단독] 노수람 ‘초대 받지 않은 손님’?, 무턱대고 ‘욕하면 안 되는 이유’
[단독] 노수람 ‘초대 받지 않은 손님’?, 무턱대고 ‘욕하면 안 되는 이유’
노수람은 어제의 화려한 모습과 달리 수수한 옷차림으로 톱스타뉴스를 찾았다. 흰티에 청바지만 입어도 충분히 아름다운 모습이었다. 오늘(18일) 톱스타뉴스와의 인터뷰에서 노수람은 “사실…
2014-12-18 19:29:24 | 우 선 기자

매체소개/ 광고안내/ 보도/편집 규약/ 인터넷신문윤리강령/인터넷신문윤리강령 시행세칙/청소년보호정책/Mobile Mode
Copyright 2010 - 2017 톱스타뉴스 (TOPSTARNEWS.NET)
톱스타뉴스의 모든 콘텐츠(기사/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특히 사진 일부를 자르거나 로고 삭제 등 왜곡/변형하는 행위는 ‘적극적 저작권 침해’로 간주합니다. 이를 어길 시 형사처벌됩니다.
톱스타뉴스(TopstarNews.Net) 취재본부: 02-3443-4662 기사제보/취재요청 reporter@topstarnews.co.kr
(주)소셜미디어네트웍스·신문등록번호:서울아 01403·신문등록일:2010년 11월 9일·제호:톱스타뉴스·발행인:장영권·편집인:김명수
발행소:서울시 서초구 서초대로50길 35, 남경빌딩 4층 ·발행일자:2010년 9월 6일·주사무소 또는 발행소의 전화번호:02-3443-4662·청소년보호책임자:이정범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