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귀촌 부부, 사망 당시 모습 보니…‘입주 이틀 만에’

  • 우 선 기자
  • 승인 2015.01.23 17:1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 선 기자] 귀촌 부부, 사망 당시 모습 보니…‘입주 이틀 만에’
 
문경 귀촌 부부의 사망 원인이 일산화중독인 것으로 확인됐다.
 
새집에 입주한 지 이틀만에 숨진채 발견된 경북 문경 귀촌 40대 부부에 문경경찰서는 23일, “부검결과 일산화탄소 중독사로 추정된다는 통보를 받았다”고 밝혔다.
 
사망한 문경 귀촌 부부는 지난 21일 오후에 인터넷 설치를 위해 집을 찾았던 인터넷 기사가 이들 부부가 숨져 있는 것을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발견 당시 부부는 입에 거품을 물고 있었다고 알려져 충격을 주고 있다. 경찰은 이에 시신에서 치사량이 넘는 일산화탄소가 나왔다고 설명했다. 

귀촌 부부 사망 사건 / 연합뉴스 TV
귀촌 부부 사망 사건 / 연합뉴스 TV

 
경찰은 부부가 살던 벽돌 구조 주택의 보일러와 배기통 연결부위가 파손된 사실을 발견해 이틈으로 들어온 가스를 부부가 마셔 변을 당한 것으로 보고 있다.
 
한편, 경찰은 다른 사망 원인이 있는지에 대해서도 수사하고 이싿고 밝혔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