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바비킴, 미국 시민권자인데…‘국내법 처벌’ 가능할까

  • 우 선 기자
  • 승인 2015.01.09 09:5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 선 기자] 바비킴, 미국 시민권자인데…‘국내법 처벌’ 가능할까
 
바비킴이 미국으로 가는 비행기 안에서 난동을 부리고 성추행까지 한 혐의로 조사를 받아 화제가 되고 있다.
 
바비킴은 7일 오후 4시 49분, 인천을 출발해 미국 샌프란시스코로 가는 대한항공 KE023편 안에서 난동을 부렸다. 술에 취해 여승무원의 허리를 만져 성추행했다는 의혹까지 받고 있다.
 
1시간 정도 난동이 이어져 이코노미석에 있던 다른 승객들이 자리를 피하기도 했다는 제보다. 항공사가 신고해 FBI·공항경찰이 출동했고, 바비킴은 조사를 받았다.
 
‘사람이 좋다’ 바비킴 / MBC
‘사람이 좋다’ 바비킴 / MBC


이에 한 관계자는 “바비킴이 미국 시민권자라 미국에서 처벌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우리 영토로 보는 국내 항공에서 일어난 일이라, 국내법 적용 또한 가능한 것으로 알고 있다”고 전했다.
 
바비킴 소동에 누리꾼들은 “바비킴 성희롱에 난동까지 충격”, “바비킴 완전 훅 갔네”, “술이 사람을 버렸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