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KBS 연예대상’ 유재석, “사랑하는 나경은씨 고맙다”… ‘훈훈한 부부’

  • 김희경 기자
  • 승인 2014.12.28 12:27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희경 기자] 유재석, KBS ‘연예대상’ 대상 유재석, 유재석 대상
 
KBS ‘2014 연예대상’의 대상이 9년 간 KBS 무관으로 지냈던 유재석에게 돌아갔다.
 
유재석은 지난 27일 오후 서울 여의도동 KBS 신관 공개홀에서 진행된 '2013 KBS 연예대상'(MC 신동엽·유희열·성시경) 시상식에서 영예의 대상을 수상했다.
 
유재석은 10년 넘게 '해피투게더'를 이끌며 목요일 밤을 책임지고 있다. 유난히 KBS 예능과 인연이 닿지 않았던 유재석이 9년 만에 무관의 설움을 받고 대상의 트로피를 거머쥐었다.

유재석 / KBS ‘2014 연예대상’ 화면 캡쳐
유재석 / KBS ‘2014 연예대상’ 화면 캡쳐

 
유재석은 "(상을 받을 줄) 몰랐다. 상을 많이 받아봤지만 정말 몰랐다. 제가 무슨 얘기를 해야 할지 모르겠다. 이 상을 받는 게 맞는 건가 하는 생각에 정말 죄송하고 감사하다"면서 함께 해준 스태프와 동료들을 향한 감사의 인사도 잊지 않았다.
 
그는 이어 "집에서도 제가 상을 받을 거라고 예상을 못해서 자고 있을 것 같다. 집에서 아이 키우느라 고생하는 나경은씨와 아들에게도 기쁜 소식을 전하고 싶다"고 가족들을 향한 인사를 전했다.
 
유재석은 이어 '해피투게더', '나는 남자다' 스태프 및 동료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하며 "9년 만에 큰 상을 받았다. 문득 제 동기들이 보고 싶다"고 말했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