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현장리포트] ‘청룡영화상’ 박유천, 시상식 시작 동시에 ‘신인 남우상’ 수상…“얼떨떨 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혜지 기자] ‘청룡영화상’ 박유천이 영화 ‘해무’로 신인 남우 상을 수상했다.

12월 17일 오후 5시 40분 서울 종로구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배우 김혜수, 유준상 진행 아래 제 35회 청룡영화상이 열렸다. 이날 신인 남우 수상자로 박유천(해무)이 호명됐다.

이날 박유천은 수상 소감으로 “시상식이 시작하자마자 이렇게 상을 받게 돼서 얼떨떨 하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박유천은 “가족들이 와있는데 (가족들에게) 고맙다”며 소감을 전했다.

‘청룡영화상’ 박유천 / 톱스타뉴스 포토 뱅크
‘청룡영화상’ 박유천 / 톱스타뉴스 포토 뱅크


또 박유천은 “진심으로 감사 드린다. 처음으로 영화를 찍으면서, 정말 많은 분들이 고생하면서 찍는다는 것을 알게 됐고 많은 공부가 됐다. 첫 영화에 좋은 상 주셔서 너무 감사 드리고, 더욱 열심히 연기 하겠다”고 덧붙였다

‘청룡영화상’ 박유천 / 메가폰
‘청룡영화상’ 박유천 / 메가폰


한편 신인 남우에는 김우빈(친구2), 박유천(해무), 안재홍(족구왕), 임시완(변호인), 최진혁(신의 한 수)가 후보에 올랐다.

신인 여우에는 김새론(도희야), 김유정(우아한 거짓말), 류혜영(나의 독재자), 이솜(마담 뺑덕), 임지연(인간 중독)이 후보에 올랐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