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알리바바, SM엔터테인먼트 1000억원 투자 예정…“SM 걱정된다”

  • 유혜지 기자
  • 승인 2014.11.25 09:39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혜지 기자] 알리바바, SM엔터테인먼트 1000억원 투자 예정…‘네티즌들 걱정’

알리바바 SM엔터테인먼트

SM엔터테인먼트가 세계 최대 전자상거래업체인 알리바바로부터 1000억원 이상의 투자를 받을 예정이다.

25일 매체 보도에 따르면 국내 한 회계법인을 통해 알리바바가 국내 엔터테인먼트 회사 SM엔터테인먼트 투자 진행 사실을 확인했다고 보도했다. 투자 규모는 1000억원 이상이 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또한 알리바바는 유상증자를 통해 SM 2대 주주로 올라서는 방안도 양측이 논의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SM 엔터테인먼트
SM 엔터테인먼트


SM에 대한 알리바바의 이같은 투자는 한·중 자유무역협정(FTA) 협상 타결 이후 각 업계 1위 기업 간 이뤄진 첫 자본제휴라는 점에서 더욱 주목된다.

한 매체에 따르면 알리바바의 자본과 한국 콘텐츠의 결합을 통해 중국 시장에 진출하려는 목적이라고 분석했다.

이처럼 자본을 가진 중국 기업들의 국내 콘텐츠 기업 투자는 계속될 전망이다.

올 한해 텐센트는 넷마블게임즈에, 화책미디어그룹은 영화 배급사 NEW에, 소후닷컴과 주나인터내셔널은 각각 엔터테인먼트사인 키이스트와 초록뱀미디어에 1조원에 가까운 자금을 투자한 바 있다.

알리바바와 SM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알리바바한테 SM 먹히는 건 아니겠지?” “알리바바 엄청 큰 곳인데 SM 왠지 걱정된다” “알리바바 SM 투자 안 돼요” “알리바바와 SM이라니 걱정되는 걸” 등의 반응을 보였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