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한채아, “첫 촬영 때부터 물에 빠지고 고생 좀 많이 했다”

  • 유혜지 기자
  • 승인 2014.11.21 15:02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혜지 기자] 한채아, “첫 촬영 때부터 물에 빠지고 고생 좀 많이 했다”

한채아

배우 한채아가 KBS1 새 저녁일일극 ‘당신만이 내사랑’의 촬영 에피소드를 공개해 화제다.

한채아는 21일 서울 영등포동 타임스퀘어에서 열린 KBS1 새 저녁일일극 ‘당신만이 내사랑’ 제작발표회에서 “첫 촬영 때부터 물에 빠지고, 비에 맞는 등 고생을 좀 많이 했다”며 “힘든 촬영이었다”고 밝혔다.

이어 한채아는 “힘든 만큼 결과물이 잘 나왔다”고 전했다.

한채아 / 에넥스텔레콤
한채아 / 에넥스텔레콤


한채아는 극 중 온갖 시련에도 굴하지 않는 밝은 성격의 송도원 역을 맡았다. 잘 나가는 케이블 방송국 PD로 집안의 갑작스런 몰락으로 과일 시장 상인이 된다. 도도한 역할을 해온 한채아는 이번 작품을 통해 이미지 변신을 시도한다.

‘당신만이 내사랑’은 다양한 사람들이 한 지붕 아래 살면서 벌어지는 일들을 그리면서 이 시대 가족의 의미를 묻는다.

‘왕가네 식구들’과 ‘당신 뿐이야’를 연출한 진형욱 PD와 ‘내 인생의 단비’와 ‘매리는 외박중’을 집필한 고봉황 작가가 의기투합했다. 배우 한채아, 성혁, 남혜리, 강남길 등이 출연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