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집단감염 부천 돌잔치 업소 50대 여직원 확진…인천 144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시스 제공
인천시는 돌찬치를 다녀온 뒤 집단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한 경기도 부천시 부페식당의 직원인 서구 거주 A(53·여)씨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24일 밝혔다.

A씨는 지난 21~22일 경기도 부천시 돌잔치한 부페식당에서 근무한 뒤 23일 서구 보건소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검체 검사 결과 양성 판정을 받았다.

인천시는 A씨를 인천의료원으로 긴급이송한 뒤 접촉자 가족 3명에 대해 검체 검사를 실시하고 거주지에 대한 방역을 마쳤으며 추가 접촉자 등 역학조사 결과가 나오는 대로 추가 공개할 예정이다.

현재까지 인천 지역에서는 모두 144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인천=뉴시스] 함상환 기자
Tag
#news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