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마지막에 눈물바다 만드네”…‘놀면 뭐하니?’, 엔딩곡의 정체는 ‘무한도전’ 멤버들의 ‘그래, 우리 함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오정 기자] ‘놀면 뭐하니?’의 엔딩곡을 들은 시청자들이 과거 ‘무한도전’을 그리워하고 있다.

23일 방송된 MBC ‘놀면 뭐하니?’에서는 유재석, 박명수가 다시 한 번 NEW치킨 프로젝트에 돌입했다. 이날 방송에서 유재석은 부캐 닥터유로 변신, 드라이브스루 형태의 치킨판매에 나섰다.

또한 이날 방송이 주목받은 이유 중 하나인 과거 ‘무한도전’에서 함께 호흡했던 정준하와 하하가 함께 자리했다. 예고편을 통해 알려진 후, ‘무한도전’ 멤버들의 회동에 대한 많은 관심이 쏟아졌다.
 
MBC ‘놀면 뭐하니?’

한편 이날 방송이 끝나고, 엔딩곡의 정체가 시청자들의 눈물샘을 자극하고 있다. 사용된 엔딩곡은 ‘무한도전’ 멤버들이 부른 ‘그래, 우리 함께’라는 곡이다

2013년 ‘무한도전 자유로 가요제’ 프로젝트를 통해 공개된 곡으로, 음원으로도 발표됐다.

누리꾼은 “무도 종영하고 이 노래 못들어 눈물나서” “엔딩곡으로 그래우리함께를 깔아버리네 눈물나게” “다들 알게모르게 무한도전 많이 그리워하는구나”라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엔딩곡 이외에도 ‘무한도전’의 트레이드 마크였던 해골마크 등이 시청자들의 추억을 떠올리게 하고 있다. 김태호PD와 유재석의 만남으로 제2의 ‘무한도전’이 아니냐는 여론이 있었던만큼, 수년동안 대중에 많은 사랑을 받았던 ‘무한도전’을 그리워하는 시청자들의 반응은 계속될 것으로 보인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