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더킹 영원의 군주' 이정진 "새로운 삶을 살고 싶지 않냐"....루나(김고은)에게 제안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윤영 기자] ‘더킹 영원의 군주’에서 루나가 김고은의 존재를 알게 됐다.
SBS 더킹 영원의 군주 캡처
SBS 더킹 영원의 군주 캡처


22일 방송된 ‘더킹 영원의 군주’에서는 역적 이림(이정진 분)에게 붙잡힌 루나(김고은 분)의 모습이 공개됐다. 이림은 루나를 폐창고로 납치한다. 루나는 “경찰은 아닌 것 같고 나쁜놈인 것 같은데 누구냐.”고 물었고 이림은 “경찰에 쫓기는 걸 구해줬으니 굳이 나누자면 우리는 같은 편이다.” 라고 설명했다.

이림은 “나름 동네에서 유명하다고 들었다. 못하는 것, 안 하는 것 없고 집도 절도 없고. 부모의 얼굴도 모르고 남의 차에서 쭈그려 자는 삶. 인생이 너무 가혹하다고 생각하지 않냐.”고 물었다. 루나는 “방금 당신 때문에 상처 받았다. 나는 약점을 잡아도 상처는 안 건드린다. 양아치네. 같은 편 안 해.” 라고 응수하고 이림은 비웃는다. 이림은 정태을(김고은 분)의 신분증을 건네고 루나는 “합성한 거냐.”고 묻는다.

이림은 “이 아이는 다른 세상의 너다. 이 아이는 너랑 다르게 사랑 받으며 자랐다. 네 부모의 얼굴이다.” 라며 정태을의 가족사진을 건넨다. 이림은 “내가 너에게 새 삶을 준다. 그 삶이 갖고 싶으면 그냥 끄덕이면 된다.” 라고 제안한다.  ‘더킹 : 영원의 군주’는 평행세게를 오가며 펼쳐지는 황제 이곤과 강력반 형사 정태을의 로맨스 판타지물로 매주 금토 SBS에서 22시에 방영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