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맛있는녀석들' 돈스파이크, 초대형 통갈비 구이로 '깜짝' "침샘 폭발"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현우 기자]
'맛있는 녀석들'에서 돈스파이크가 등장해 초대형 통갈비 구이를 내놓았다.
 
코미디TV 예능프로그램 '맛있는 녀석들'
코미디TV 예능프로그램 '맛있는 녀석들'

22일 오후 8시와 8시 15분 코미디TV와 유튜브 실시간 스트리밍 채널에서 방송된 예능프로그램 '맛있는 녀석들' 274회에서는 삼시몇끼 '도시편' 특집이 방송된다. 우주소녀 연정, 은서, 다연이 스페셜 셰프로 등장해 아침 상을 차렸고 이에 집밥같은 맛있는 한식 한 상을 뚱4가 먹게 되었다.

이후 맛있는 아침 식사 이후 뚱4는 '삼시몇끼 뚱림픽'을 진행했고, 운동을 하는 시간을 가졌다. 점심의 스페셜 셰프도 공개됐다. 점심의 요리를 담당한 셰프는 다름 아닌 돈스파이크였다. 화려한 장비 세팅 후 위풍당당한 모습으로 등장한 돈스파이크에 뚱4가 매우 반가워했다. 돈스파이크는 미친 스케일의 고기를 가져와 뚱4를 환호케 했다.

1등급 소갈비를 1번부터 13번까지 통으로 준비했다는 돈스파이크. 돈스파이크는 투뿔 한우 가슴살을 통째로 가져왔다 말했고 감탄 나오는 고기의 찰기를 직접 쳐서 보여주었다. 이어 갈비와 슥 분리되는 부들부들한 고기들에 김민경도 입을 떡 벌렸다. 유민상은 "이걸로 한 대 맞고 싶다"라고 말했다.

이어 또 하나, 돈스파이크는 세상 모든 고기 소스를 이곳에 가져왔다며 한 켠에 놓인 엄청난 양의 소스들을 공개했다. 이제 식사 준비할 상황만 남은 상황. 유민상은 오늘의 점심 한입만에 당첨됐고, 메뉴를 알게 되니 더욱 억울하다며 호소했다. 유민상이 불만을 늘어놓는 가운데 곧 고기가 식탁에 들어왔다. 돈스파이크의 텍사스 바비큐 한 상이 가득 차려졌다.

초대형 통갈비구이는 2년 숙성 장작으로 14시간 동안 훈연해서 통째로 구워낸 것으로, 부드러우면서 감칠맛 나는 고기맛이 일품이라고 한다. 돈 스파이크는 물 건너온 숏립 등을 소개하기도 했다. 그는 간단한 에피타이저로 숏립을 하나씩 건넸다. 김준현은 활짝 웃으며 "이거 정말 대박이다"라고 말했다. 소스는 무심하게 한 줄씩을 그어준 돈 스파이크. 모두 장갑을 끼고 비장한 얼굴로 고기 뜯기에 나섰다. 

예능 프로그램 '맛있는 녀석들'은, 매주 금요일 오후 8시와 8시 15분 코미디TV를 비롯한 유튜브 스트리밍 채널에서 방송되고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