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안승남 구리시장, 코로나19 ‘스테이 스트롱’ 캠페인 동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시스 제공
안승남 경기 구리시장은 22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위기를 건강하게 이겨내자는 외교부의 '스테이 스트롱' 캠페인에 동참했다.

안 시장은 이항진 여주군수의 지목을 받아 해당 캠페인에 참여했다.

스테이 스트롱 캠페인은 두 손을 모아 기도하는 그림에 비누거품이 더해져 손을 씻는 로고에 'Stay Strong'이라는 문구를 적어 개인위생을 철저히 하면서 코로나19와의 싸움을 이겨내자는 의미를 담고 있다.

캠페인은 지명을 받은 사람이 마스크를 착용하고 코로나19 응원 메시지가 적힌 손 팻말과 찍은 사진을 사회관계망서비스(SNS)등에 게시한 후, 캠페인을 이어갈 3명을 지명하는 방식으로 이뤄진다.

안 시장은 지난 2월5일 관내에 거주하면서 해외에서 감염된 확진자 발생 이후 지금까지 코로나19 대응 구리시재난안전대책본부장으로 그간 손 씻기, 마스크착용 등 예방수칙의 철저한 관리 속에 시민이 하나 된 마음과 실천으로 신종 코로나19 바이러스를 이겨내고 다시 평범한 일상을 되찾기 위해 혼신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한편 안 시장은 다음 캠페인 대상으로 임종성 국회의원, 박근철 경기도의회 안전행정위원장, 이정애 남양주시의원 3인을 지목했다.


[구리=뉴시스]이병훈 기자
Tag
#news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