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방탄소년단(BTS) 뷔 자작곡, 82개국 iTunes 1위…7년만에 '젠틀맨' 꺾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수지 기자] 방탄소년단(BTS) 뷔(본명 김태형)의 자작곡이자 '이태원 클라쓰 OST'인 ‘Sweet Night’이 82개국 아이튠즈 톱 송 차트 1위를 기록했다.

‘Sweet Night’은 21일 보츠와나 아이튠즈 톱 송 차트 1위에 올라와 미국, 영국, 프랑스, 캐나다, 이탈리아, 덴마크 등 총 82개국 아이튠즈 톱 송 차트 1위를 달성했다. 

이는 2012년 발표한 싸이의 ‘강남스타일’(86개국) 기록을 이은 것으로 뷔의 ‘Sweet Night’은 k-팝 솔로곡 역대 2위의 자리에 이름을 올리며 새 역사를 쓰고 있다.
 
해외 매체

‘Sweet Night’의 기록은 각국의 아이튠즈 1위를 석권하고 82개국 아이튠즈 유럽 ‘아이튠즈 Top song’ 1위, 영국 ‘오피셜 싱글 세일즈 Top 100 차트’ 10위, 영국의 '더 오피셜 빅 Top 40'차트 37위, 빌보드의 ‘유로 디지털 송 주간 세일차트’ 7위, 프랑스 9위에도 이름을 올려 전 세계 차트를 휩쓸었다.

해외 매체들로부터 극찬도 이어졌다. 미국 경제전문지 포브스는 'Sweet Night‘이 세운 5가지 기록'이라는 제목으로 뷔의 음악적 성공과 'Sweet Night‘을 집중 조명한 기사를 게재했고, 타임지는 “뷔가 작사, 작곡, 프로듀싱을 한 'Sweet Night‘은 뷔의 깊은 목소리와 따뜻한 멜로디가 돋보인다. 영어 가사는 드라마 주인공의 감정을 잘 그렸다.”고 전하며 뷔의 작사, 작곡 능력과 보컬에 호평의 기사를 남겼다.

자작곡들이 연이어 글로벌 음악팬들에게 큰 사랑을 받으며 앞으로 발표될 뷔의 믹스테이프에도 큰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