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이정현, 남편→만능간장 못 본다…‘편스토랑’ 마지막 출연 소감 “유튜브에서 레시피 공유할게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허지형 기자] ‘편스토랑’ 이정현이 마지막 촬영을 마치고 하차를 알렸다.

22일 이정현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제 새 영화 ‘리미트’ 촬영이 시작됩니다”라며 “KBS2 ‘편스토랑’은 오늘이 저의 마지막 방송이 될 것 같다”고 밝혔다.

이정현은 “그동안 저에게 많은 사랑 주신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앞으로도 ‘편스토랑’에 변함없는 사랑 부탁드리며 다시 배우의 길로 돌아가는 저에게도 많은 응원 부탁드려요”라고 말했다.
 
KBS ‘편스토랑’
이정현 인스타그램
이정현 인스타그램
이어 “여러분들 건강한 주말 되시고요 곧 개봉하는 영화 ‘반도’에도 많은 관심과 사랑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라고 덧붙였다.

또 그는 개인 유튜브 채널을 현재 운영하면서 요리하는 모습과 다양한 레시피를 영상을 통해 공개할 것을 약속했다. 이를 본 정일우는 “고생하셨습니다. 누나”라고 응원을 했다.

이에 네티즌들은 “그동안 보면서 즐거웠는데 아쉽네요”, “넘 아쉬워요!! 개인 유튜브로도 예쁜 플레이팅과 요리 종종 업뎃해주세요”, “아~~응원합니다. 배우로서의 이정현 님을” 등의 반응을 보였다.

이정현은 ‘편스토랑’을 통해 남다른 요리 실력과 남편에게 애교 넘치는 모습을 공개하며 시청자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았다.

올여름 그는 강동원, 이레, 권해효, 김민재 등과 함께한 연상호 감독의 작품 영화 ‘반도’ 개봉을 앞두고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