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김포 거주 30대 부천소방관 코로나19 첫 확진…직원 7명도 검사중(종합2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시스 제공

경기 김포에 거주하는 부천소방서 소속 소방관이 첫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판정을 받았다.

김포시는 22일 오전 장기동에 거주하는 부천소방서 소속 A(36)소방장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A소방장은 전날인 21일 오후 김포시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코로나19 검체검사를 통해 이날 오전 최종 확진판정을 받았다.

방역당국은 A소방장 집 주변에 소독을 완료하고 부인 B(39)씨와 아들 (5)군에 대해서도 코로나19 검사를 진행중이다.

또 A소방장과 근무했던 부천소방서 소속 직원 7명도 코로나19검사를 진행중이다.

시 관계자는 "A소방장의 이동 경로 등 역학조사를 벌이고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김포지역 코로나 확진자는 이날 현재 모두 19명으로 집계됐다.


[김포=뉴시스] 정일형 기자
Tag
#news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