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의료진 안전확보' 진안군, 컨테이너형 선별진료소 도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시스 제공
전북 진안군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신속·안전한 검사와 의료진 안전 등을 위해 음압 텐트형 선별진료소를 컨테이너형 선별진료소로 전환했다고 22일 밝혔다.

기존 음압텐트형 선별진료소는 의료진의 교차감염을 막기 위해 레벨D 보호구를 착용하고 검사를 해야 하는 번거로움이 존재했다. 기온변화 등 기상상황에 따른 의료진과 방문객의 불편함도 제기됐다.

이에 군은 헤파필터가 장착된 음압 컨테이너형 선별진료소를 도입하고, 상시 운영한다.

내부에는 채담 부스 2개실과 방사선 촬영실 등을 갖췄다. 냉·난반기 설치로 공기 중 전파를 차단하는 안전성 등도 확보했다.

신속하고 안전하게 검사를 진행하고, 의료진과 검사자의 2차 감염을 예방할 수 있게 된 것이다.

전춘성 진안군수는 "음압컨테이너 선별진료소 설치로 신속하고 안전하게 코로나19 검사를 진행할 수 있고 의료진 근무여건과 의료인 감염 예방 효과가 커졌다"며 "감염병으로 안전하게 지켜내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진안=뉴시스] 한훈 기자
Tag
#news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