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유스케’ 김호중, “다시 태어나면 ‘할머니의 부모님’ 되고 싶다”…직접 뽑은 매력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은혜 기자] '유희열의 스케치북(유스케)'에 출연하는 '미스터트롯' 출신 김호중이 밸런스 게임을 통해 자신의 매력과 할머니를 향한 각별한 애정을 언급했다.

22일 오후 방송되는 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유스케)' 무대에 오르는 김호중의 모습이 담긴 '유희열 없는 스케치북' 영상이 공개됐다.

최근 공개된 '유희열의 스케치북(유스케)' 영상에서 김호중은 "저는 매력이 없다"라며 "굳이 뽑자면 착하고 착하고 착하다. 푸짐하다"라고 말하며 웃음을 참지 못했다.
 
KBS2 '유스케' 유튜브 채널
KBS2 '유스케' 유튜브 채널

  
또한 김호중은 밸런스 게임(양자택일)에서 고인이 되신 할머니를 향한 애정을 표현하기도 했다. 김호중은 '다시 태어난다면 할머니 손자로 태어나기 VS 할머니의 부모님 되기'라는 질문을 받았다.

이 질문에 김호중은 "할머니의 부모님으로 태어나서 제가 받았던 사랑을 돌려드리면 좋을 것 같다"고 말하며 훈훈함을 더했다.

해당 영상을 본 네티즌들은 "김호중 유희열의 스케치북 빨리 보고 싶어요", "김호중 나보다 더 사랑해요 유스케도 너무 기대 되네요 항상 응원 합니다", "김호중 나오면 재밌다 즐겁다 노래 잘한다 성악 멋있어요", "김호중 프로그램 선공개가 이정도라면 본방송은 어떨지 너무 궁금해요 토크와 노래 예능감 출중한 트바로티 김호중 화이팅", "김호중 유희열의 스케치북 출연을 축하드립니다 누구나 나오고 싶은 방송이지만 아무나 출연 할 수 없는 방송", "김호중 믿고 듣습니다. 실력자만 출연한다는 유스케에 호중씨출연 더할나위없이 반갑네요. 본방사수합니다. 트바로티여 영원하라~"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유희열의 스케치북(유스케)'에서 공개한 영상 속 김호중은 '보고싶다', '파트너' 등의 노래를 부르고 있기도 해 팬들의 기대가 이어지고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