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이십세기 힛트송’ 하이디, ‘진이’ 부르던 시절 떠오르는 팬?…영상 편지에 ‘울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은혜 기자] '이십세기 힛트송'에 출연한 추억의 가수 하이디가 '진이'를 열창헀다. 또한 하이디는 과거 자신의 팬과 관련된 일화를 공개하기도 했다.

최근 방송된 KBS 조이 '이십세기 힛트송'에 출연한 가수 하이디는 자신의 대표 노래인 '진이'를 열창하며 관심을 끌었다.

이날 '이십세기 힛트송'에서 하이디는 활동 당시 기억에 남는 팬이 있냐는 질문을 받게 됐다. 이에 대해 하이디는 "옛날에 제가 '진이' 활동 할 때 어느 공연장에 팬이 왔다"고 한 팬을 언급헀다.
 

KBSJOY '이십세기 힛트송' 화면 캡처
KBSJOY '이십세기 힛트송' 화면 캡처

  
하이디는 "제가 무대 하는 모습을 보고 음악을 하는 꿈을 꾸게 됐다고 했다. 다시 나와줘서 감사하다면서 계속 활동 해달라고 했다. 제가 힘들 때마다 요즘에도 그런 한 마디가 다시 열심히 할 수 있는 힘이 된다"고 말하며 훈훈함을 더하기도 했다.

'이십세기 힛트송'에서는 하이디의 오랜 팬의 영상 편지가 공개되며 훈훈함을 자아내기도 했다. 하이디는 팬의 영상편지를 보고 놀라움과 감동을 감추지 못했다.

가수 하이디의 본명은 이혜영이다. 하이디의 올해 신곡 '라이어'를 발표하며 새로운 활동을 알리기도 했다.

또한 가수 하이디는 방송에 출연해 나이가 가늠되지 않는 여전한 매력을 자랑하기도 했고, 현재는 유튜브 채널과 인스타그램 등을 통해 꾸준히 근황을 전하고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