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아내의 맛’ 진화♥ 함소원, 가수 활동 리즈 시절?…과거 공개에 대학교 재조명까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은혜 기자] '아내의 맛'을 통해 함소원의 과거 활동 모습이 공개됐다. 함소원의 리즈 시절 모습 공개에 많은 이들의 관심이 이어지고 있다.

지난 19일 오후 방송된 TV조선 '아내의 맛'에서 함소원은 자신의 노래 '늙은 여자' 안무를 받기 위해 춤 실력을 어필하기 시작했다.

이날 '아내의 맛'에서 함소원은 김완선의 대표곡 안무를 선보이기 위해 자리에서 일어났다. 이후 '아내의 맛' 측은 함소원의 과거 가수 활동 시절 모습이 담긴 영상을 공개했다.
 
TV조선 '아내의 맛' 화면 캡처
TV조선 '아내의 맛' 화면 캡처
  
공개된 영상 속 함소원은 테크노 여전사로 변신해 활동하고 있었다. 또한 함소원은 탱고 리듬을 바탕으로 하는 안무까지 완벽 소화하고 있어 시선을 끌었다.

'아내의 맛' 함소원은 춤 실력을 선보였으나 과거와는 사뭇 다른 모습으로 웃음을 더하기도 했다. 이 과정에서 함소원의 학력이 숙명여자대학교 무용과 중퇴라는 사실 등이 재언급되기도 했다.

함소원은 현재 '아내의 맛' 진행자 박명수가 작곡한 '늙은 여자'로 가수 복귀를 앞두고 있다. 함소원은 가수 도전기를 보여주는 등 많은 이들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또한 함소원은 '아내의 맛'을 통해 이사를 간 집 내부, 시어머니와 함께하는 일상 등을 공개 중이다. 또한 함소원은 중국 국적의 연하남편 진화, 딸 혜정이의 모습도 보여주고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