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봉태규, 딸 본비 생일맞아 아내 언급 "축복의 시작은 하시시박 작가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소현 기자] 봉태규가 딸 본비의 생일을 맞아 아내에게 감사한 마음을 전했다.

21일 봉태규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늘은 본비 생일입니다만, 제일 큰 박수를 받아야 하는 사람은 2년 전에 임신과 출산의 과정을 묵묵히 감내한 하시시박 작가님이라고 생각합니다"라며 아내를 언급했다.

이어 "본비가 태어난 축복의 시작 또한 하시시박 작가님이니깐요. 본비가 태어난 그날도 기념을 하기 위한 오늘도 누구보다 고생 많았어요. 고맙고 사랑합니다"라며 감사함을 표했다.

 
봉태규 인스타그램
봉태규 인스타그램

공개된 사진 속엔 딸 본비와 아내 하시시박의 모습이 각자 담겨있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모두 축하합니다", "아이의 생일에 수고한 아내에게 고맙다는 말을 남기는 남편.. 존경스럽습니다", "하시시박 작가님 제일 고생하셨어요", "아내분을 생각하는 태규님 정말 리스펙", "후...이 가족 너무 좋다"등의 반응을 보였다.

봉태규는 지난 2015년 아내 하시시 박과 결혼해 슬하에 아들 시하군과 딸 본비양을 두고있다.

하시시 박은 17살 당시 인도여행을 하면서 누구나 발음하기 쉬운 말이라 생각해 '하시시'로 지은 것으로 알려졌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