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이슈] “문제삼은 손님 없어서”…강화도 유명 카페, 남자화장실에 여성손님 입술자국 버젓 전시 논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오정 기자] 강화도의 대형 카페 조양방직의 남자화장실 인테리어가 온라인 커뮤니티 및 SNS상에서 논란이 되고 있다.

최근 트위터 및 인스타그램을 통해 조양방직의 남자화장실 벽면을 찍은 사진과 함께, 여성손님들의 립스틱자국이 날짜와 함께 액자에 걸려 전시되고 있다는 폭로가 이어졌다.

사진에는 여성손님들의 립스틱 자국으로 추정되는 휴지 및 종이컵 등이 액자에 붙어 전시돼 있다. 이외에도 벗은 여성의 등허리 부근의 뒷모습 사진이 걸려있다.
 
온라인 커뮤니티
온라인 커뮤니티

해당 사진이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를 통해 버지며 논란이 되자 누리꾼은 “헐 불쾌해요. 저 컵, 티슈 만약 내가 쓰던거였으면? 불쾌한 행동이고 이상함. (bad3****)” “저걸 예술작품이라고 생각한건가? 별... 진짜 별일 다 있네요(mey**)” “대박... 남자화장실이었으니 몇 번을 가도 몰랐네요”라며 경악했다.

이에 조양방직 측은 “화장실을 재미있게 꾸미는데 집중해서 거기까지 생각하지 못했다”며 “명백히 저희가 잘못한 부분을 인정하고 사과드릴 용의가 있다”고 해명했다. 이어 “카페에 오신분들이 불편하다고 문제제기를 하셨으면 바로 뗄 수 있엇을텐데 정말 몰랐다”고 설명했다.
 
온라인 커뮤니티
온라인 커뮤니티

이러한 카페 측의 해명에도 핑계라는 등 해명에도 여론의 반응은 냉담하다. 몇몇 누리꾼은 “이상하다고 말한 손님이 없었다는 핑계까지..(star*****)” “저런게 문제될지 몰랐다' 라는 사고가 참 대단하다 (jjan****)” “재미로 그랬다면, 여자 화장실엔 왜 전시하지 않았을까? 이건 그저 변태 성욕자의 변명일 뿐이다 (hong****)” “음란물은 아니더라도 상식적인짓이 아니라는건 알겠다. 도대체 왜 저딴걸 전시해놓은거야? (limc****)”라며 지적했다.

다만 일부 누리꾼은 “아 이제 별걸다 갖고...페미공화국..미국 한번 가면 기절들 하시겠구만 (roya****)” “할 일이 그렇게없냐. 세상에 페미가 빨리 사라져야될텐데... 숨은 왜 쉬고사는지 모를 사회에 악성 종양같은 존재 (nave****)” “다비드 상도 성인지 감수성이 낮아 전시된건가? (sung***)”이라며 예민한 반응이라 말하고 있다.

한편 논란이 일자 카페 측은 남자화장실에걸린 액자들을 폐기한 것으로 전해진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