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가로수길 개엄마' 생일파티, 여배우 대거 참석…'이태원 아닌 청담동'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효진 기자] '가로수길 개엄마'로 불리는 A씨의 생일파티에 여배우들이 대거 참석한 가운데, 대중의 관심이 A씨에게 모이고 있다.

20일 오전 스포츠경향은 지난 9일 '청담동 패리스힐튼', '가로수길 개엄마'로 불리는 A씨의 생일파티에 이민정, 이주연, 효민, 손연재, 김희정, 임블리 임지현 등이 참석했다고 보도했다.
 
A씨 인스타그램
A씨 인스타그램

해당 매체는 A씨의 생일파티가 서울 용산구 이태원 한남동의 한 카페에서 진행됐다고 알렸다. 하지만 A씨의 인스타그램에 태그된 카페는 이태원이 아닌 서울 강남구 청담동 압구정로데오역 인근에 위치한 카페다.

이민정 소속사 엠에스팀엔터테인먼트는 공식입장을 통해 "이민정 배우는 친한 지인의 생일 초대에 모임 장소인 청담동 브런치 카페에 들려 선물을 전달하고 인사를 나눈 뒤 기념사진을 찍은 후 바로 장소를 나왔다. 기사로 알려진 것처럼 이태원 파티에 참석해 시간을 보냈다는 내용은 잘못된 보도"라고 정정했다.

이어 "모든 국민이 한마음으로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하고 있고 이민정 배우 또한 드라마 촬영에 임하고 있고 한 아이의 엄마이기에 사람 많은 곳이나 행사에 참석을 자제해 왔다"며 "친한 지인의 초대였기에 축하의 뜻은 전하는 게 맞겠다 싶어 선물을 전달을 위해 잠시 들린 것이었지만 이 또한 자제했어야 했다는 생각을 하고 있다. 다시 한번 이번 일에 대해 사과의 말씀을 전하며 앞으로 더욱 행동에 신중을 기하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패션계 유명인사로 알려진 A씨는 인스타그램 팔로워 약 1만 5천 명을 보유한 인스타 셀럽으로, '청담동 개츠비', '한국의 패리스힐튼' 등으로 불리고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