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강지영, 형부 지동원에게 받은 커피차 인증 "언제쯤 익숙해질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소현 기자] 카라 출신 강지영이 형부인 축구선수 지동원에게 받은 커피차를 인증했다.

18일 강지영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Full of love from 언제쯤 커피차가 익숙해질까 어색어색 보고싶은 조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강지영은 쑥쓰러운 표정으로 어색한듯 커피차 앞에서 포즈를 취했다. 커치파에는 '우리 지영이 잘 부탁해요'라는 문구와 같이 '언니 형부 수호천사'라고 적혀있다.

 
강지영 인스타그램
강지영 인스타그램


이는 강지영의 친언니와 결혼한 축구선수 지동원이 보낸 것으로 알려져 눈길을 끌었다.

네티즌들은 "언니 화이팅이에요", "넘 천사같아용", "드뎌 다음주 부터 시작 되는구나", "표정 너무 귀엽잖아", "지영아 화이팅"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지동원은 지난 2017년 6월 카라 출신 강지영의 첫째 언니와 결혼했다.두 사람은 2년간의 열애 끝에 결실을 맺게 된 것으로 알려졌다.

당시 지동원은 “재작년 지인의 소개로 만나 호감을 갖고 교제를 시작하게 됐다. 만나다 보니 대화가 너무 잘 통했고 진솔한 모습에 반하게 됐다”며 “운동선수의 애환과 특성을 잘 이해해주고 세심하게 배려해 줘 평생 함께 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