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런닝맨’ 오마이걸 효정X진혁X비와이X제시X볼빨간사춘기, 대학축제 행사 스타 특집…이광수는 제시가 볼빨간 사춘기 가사 “후”하자 “연기 나는 것 같다”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런닝맨’에서는 대학축제 스타 오마이걸 효정, 업텐션 진혁, 비와이, 제시, 볼빨간 사춘기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17일 방송된 sbs‘런닝맨’에서는 유재석, 지석진, 김종국, 하하, 양세찬, 송지효, 이광수가 대학축제에서 볼 수 있는 행사 스타로 힙합 팀 비와이와 제시, 인디팀으로 볼빨간 사춘기 그리고 아이돌팀 이진혁과 오마이걸 효정과 함께 레이스를 하게 됐다. 

 
sbs‘런닝맨’방송캡처
sbs‘런닝맨’방송캡처


제시는 유재석과 앙숙 남매로 변신했는데 제시는 힙합계 센 언니답게 솔직하고 거침없는 입담과 모든 일에 참견하는 귀여운 푼수미를 드러냈다. 제시는 오마이걸 효정이 "아무리 해도 섹시하지 않다"라는 고민을 말하자 제시는 "머리 살짝 옆으로 하고 옷 바꾸고 살짝 태닝하면 된다"라고 조언했다. 이어 통제 불능한 섹시댄스를 시범을 보여 주면서 멤버들의 말리게 됐다. 

'볼빨간 사춘기' 안지영은 '기분 좋은 바람이 후'라는 가사에 멤버들은 큰 호응을 해줬고 제시는 따라하게 됐다. 이광수는 "이상하게 제시가 기분 좋은 바람이 후 할때 왠지 연기가 나오는 것 같다"라고 했고 제시는 이광수를 때리려고 출동했다. 

또 유재석은 제시가 엉뚱한 말을 할 때마다 제시의 제스처와 말투를 그대로 따라하며 "가만히 있어 제시! 도대체 왜 모든 일에 기어드는 거야!"라고 말했다. 이에 제시는 지지 않고 "왜 나한테만 소리 질러요"라고 억울함을 호소했고 급기야 유재석에게 "제발 그만 말하라"고 하면서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자아내게 했다.  

SBS ‘런닝맨’은 매주 일요일 오후 4시 5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