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이정수, 7살 터울 둘째 생겨…‘다이어트했더니 애가 생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오정 기자] 개그맨 이정수가 아내의 임신 소식을 전했다.

6일 이정수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새 식구가 생겼지요!”라며 아내와 함께 초음파 사진을 공개했다.

이어 “저도 형과 7살 터울졌던 것이 너무 좋아서 리예 동생이 생기면 7살 나이 차이나면 너무 좋겠다고 생각했는데, 진짜 따란!”이라고 밝혔다.
 
이정수 인스타그램
이정수 인스타그램

이정수는 “건강히 자라서 우리에게 와줘! 써니야!(태명) 우리 셋은 널 환영할 준비가 다 됐어! 우리 되게 즐거운 가족이란다. 곧 너도 끼워줄게”라고 말했다.

이에 누리꾼은 “우와! 너무 축하드려요! 랜선이모, 삼촌들도 준비가 되었어! 환영해” “헉 대박! 다이어트도 되고 아가도! 짱짱 축하합니다” “소름돋게 축하드려요~ 드디어 리예의 소원이 이루어졌군요!”라며 축하를 전했다.

2002년 KBS 17기 공채 개그맨인 이정수는 2013년 아내 이은진 씨와 결혼식을 올렸다. 아내의 직업은 광고스타일리스트로 알려졌으며, 첫째 리예를 슬하에 두고 있다.

아내 사랑꾼으로도 유명한 이정수는 행복한 결혼생활을 위한 지침서 ‘결혼해도 좋아’를 저술, 작가로도 활동하고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