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이슈종합] '류리가람' 진률희, 이진아와 바람핀 김가람 용서…강혁민 "이 와중에도 거짓말" 분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수지 기자] 결혼을 앞둔 '류리가람' 진률희가 유튜버 이진아와 바람 핀 김가람을 용서했다고 밝히며 이 사건으로 상처 입은 강혁민에게 미안함을 전했다. 

그러나 1일 강혁민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정말 너무하네. 이 와중에도 거짓말이라니..내가 이걸 어떻게 해석해야해. 열심히 둘이서 머리 짜내서 생각한게 3년 전 일이라고 하는 거냐"라며 분노를 토해냈다.

그는 "1년 반전 일이 심지어 2년도 아니고 그 와중에 3년이라고 강조하는 것도 너무 속보인다. 아니면 뭐 정말로 3년 전부터 바람을 펴왔다는 거야? 너희들은 진짜 끝까지 마지막까지도 이렇게"라며 당황스러운 심경을 전했다.

이어 "너희들이 서로 죽고 못 살 정도로 사랑하는 거 난 아주 잘 알겠다"며 "그러니까 그냥 지금까지처럼 나 무시하고 잘 살아"라고 말했다.
 
김가람-진률희
김가람-진률희

그러면서 "어차피 이렇게 내 속이 썩어 문드러질 때까지 너희들은 나 신경도 안 썼잖아. 죽을 때까지 사과 안 했을 거잖아"라며 "굳이 거짓말 치면서 안 그래도 돼. 그동안 너희 때문에 괴로워했던 내가 바보가 되는 것 같아"라고 토로했다.

유튜버 강혁민은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결혼을 앞두고 있는 6년차 남녀 커플 유튜버로부터 인간적인 배신을 당했다"고 폭로했고, 해당 커플은 유튜버 '류리가람'으로 드러났다.

앞서 진률희는 남자친구 김가람이 유튜버 이진아와 바람을 피우고 있다며 강혁민에게 도움을 요청했고, 강혁민은 이진아와의 인연을 정리하면서까지 그를 도왔으나 진률희가 김가람과 다시 만나게 되며 연락을 끊었다고 밝혔다.

이에 진률희는 "먼저 현재 한 개인의 피드에 올려져 이슈되고 있는 일은 저의 이야기가 맞다"고 인정하며 "과거 저의 남자친구 이제 남편이 될 가람이는 3년 전 저에게 큰 실수를 한 사실이 있다. 이 부분에 대해서 저는 많은 충격을 받았고, 결국 3자 대면을 통해 모든 부분을 직접 듣고, 그 여자와 가람이에게 사과를 받았다"고 밝혔다.
 
강혁민 인스타그램
강혁민 인스타그램

또한 진률희는 "그리고 저를 통해 상처받은 그 오빠에게는 진심으로 미안한 마음을 갖고 있다. 저를 위로해 준 것도 사실이고, 잘 챙겨준 것도 사실이다. 그럼에도 제가 많은 부분 섭섭하게 해서 미안하다"고 강혁민에게 사과했다.

김가람 역시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저의 잘못된 행동으로 인해 류리는 마음의 큰 상처를 받았고, 배신감으로 인해 정말 크게 힘들어 했다. 그럼에도 저는 염치없게도 류리에게 용서를 구했고, 저의 이런 행동으로 큰 실망과 상처를 받았음에도 류리는 저라는 사람을 용서해 주고 다시 한 번 믿어주고, 만나줬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저로 인해 상처받은 그 친구(강혁민)에게도 진심으로 죄송하다. 시간을 내주시면 직접 찾아뵙고, 오해가 있다면 풀고 싶고, 제가 잘못한 것이 있다면 꼭 직접 사과하고 싶다"고 언급했다.

진률희는 남자친구 김가람과 6년 연애 끝에 오는 5월 9일 결혼식을 올린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