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정한울♥' 이윤지 측, 오늘 새벽 둘째 라돌이 출산했다 "산모와 딸 모두 건강한 상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현서 기자] 이윤지가 둘째 라돌이를 출산하며 두 아이의 엄마가 됐다. 

17일 이윤지의 소속사 나무엑터스 측은 톱스타뉴스에 "새벽 경 둘째 라돌이를 출산 했다. 현재 산모와 아이는 모두 건강한 상태"라고 설명했다. 이어 "많은 축복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이날 뉴스1은 이윤지가 둘째 딸 라돌이를 출산했다고 단독보도했다. 
이윤지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이윤지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한편 이윤지는 예능프로그램 SBS '동상이몽2'에 출연하며 둘째 라돌이의 소식을 알렸다. 당시 이윤지는 라돌이 임신 전 여러번의 유산의 아픔을 겪었다고 고백해 안타까움을 자아낸 바 있다.

임신 고백 후 방송을 통해 출산 준비 모습을 보여줬던 이윤지. 특히 그는 첫째 라니에 이어 수중분만을 선택하며 시선을 모은 바 있다.

이후 출산을 위해 '동상이몽2'를 하차한 그는 지난 14일 인스타그램을 통해 "감사하게도 많은 분들이 궁금해 하셔서요 저희는 오늘아침도 라돌이를 기다리고있어요"라며 근황을 전했다. 

그러면서 "라니와는 달리 밀당의고수가 나타났나봐요! 엄마뱃속에 찾아올때를 생각하니 같은맥락인것 같기도 하고요ㅎ만나면소식전할께요"라고 덧붙였다. 

한편 이윤지는 지난 2014년 치과의사인 정한울과 웨딩마치를 올리고 결혼생활을 이어가고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