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장군스낵이라 불러달라"…김민경, 대왕 라면과자 만들기 도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현서 기자] 김민경이 대왕 라면과자 레시피를 공유했다. 

10일 김민경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이제부터 이건 장군스낵이라 불러주세요!'라는 영상을 게재했다. 

이날 김민경은 대왕 라면과자를 만들었다. 그는 "사실 이번 음식은 레시피가 없다. 그래서 유튜브로 다른 분들이 만드는 걸 보고 대충 이런 느낌이겠다는 생각으로 만들어보겠다"고 설명했다. 

라면 20개를 준비한 그는 주먹으로 내리치며 면을 부시기 시작했다. 잘게 부신 라면을 본 그는 "이거를 끓여서 먹으면 죽처럼 라면 죽을 만들어 먹는다. 진짜 그것도 맛있다"고 추천했다. 
 
김민경 유튜브 캡처
먼저 후라이팬에 설탕을 넣은 그는 스프탄 물을 뿌리기 시작했다. 설탕이 잠길 정도로 물을 넣은 그는 중불로 소스를 끓이기 시작했다. 

소스가 끓자 부순 라면을 넣은 그는 "라면 끓여지는 거 아니다. 서로가 끌어당기는 느낌이 있다"고 신기해했다. 골고루 섞은 그는 그릇에 평평하게 담아내 냉장실에 보관하면 된다고.

대왕 라면과자에 '대형 장군스낵'이라고 이름붙인 김민경은 "솔직히 지금 바삭함은 덜하다. 스프에 설탕을 넣으니까 달달하고 짭조름하다"고 평가했다. 그러면서 "맛이 얼추 비슷하긴 한데 더 맛있는 것 같다"고 이야기했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지금 만들어보신 요리뿐만 말고도 나중엔 대왕 감자칩 과자나 대왕 치즈스틱 같은 요리도 만드시는 걸 한번 시청해 보고 싶어요", "얌무님이랑 민경언니랑 콜라보 한번 하셨으면 좋겠어유", "다음주에는 제티떡 기대할깨용", "처음부터 엄청난 크기에 과자가 있길래 뭐지 했는데 실제 라면으로 쫄병을 만들어셨군요", "말투가 다정해서 너무좋아요 언니"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김민경은 최근 유튜브 채널 '맛있는 녀석들'에서 '오늘부터 운동뚱' 컨텐츠를 진행하며 다이어트를 이어가고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