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성시경, 콘서트 연기 후 전한 활동 계획 "'축가' 전에 싱글 및 앨범 나올 것"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효진 기자] 콘서트 연기 소식을 알렸던 성시경이 앞으로의 활동 계획을 전했다.

지난 9일 오후 성시경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늘은 진짜 한잔하고 싶어서... 조금 참고 기다렸다가 더 달콤하게 즐겨요 우리. 이제 방송도 시작하고 먼저 싱글도 낼 거고 축가 전엔 앨범도 나올 거고 소극장 노래 버전2 연습도 꼼꼼히 해놓을 테니 조금만 움츠리고 멀리 내다봅시다 #좋은밤되시고 #잘자요"라는 소식을 전했다.
 
성시경 인스타그램
성시경 인스타그램

성시경의 글을 본 네티즌들은 "잘 참고 기다릴게요. 싱글 빨리 듣고 싶다"(hv**), "예고하신 계획들 모두 너무 설레요. 나중에 더 달콤하게 만나요"(se**), "멀리 내다보며 기다릴게요. 앨범 너무 기대됩니다. 올 한해도 열일하는 가수님 멋져요"(yj**) 등의 댓글을 남겼다.
 
성시경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성시경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매해 5월 개최됐던 성시경 콘서트 '축가'는 코로나19로 인해 올해 가을로 연기됐다. 성시경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무척이나 아쉽지만 올해의 '축가'는 봄을 흘려 보내기로 했습니다. 그렇게 다 지나간 후에, 짙은 초록이 조금씩 사그라드는 계절 즈음에 우리 만나요. 봄에 못한 얘기와 노래들 노오란 가을 달 아래서 함께 나누고 부르기로해요. 우리, 안녕히 잘 지내다 밤 공기가 근사하게 잘 익은 가을 어느 날 만나요"라는 글을 남기며 콘서트 연기 소식을 알렸다.

한편 성시경은 오는 5월 2일(토) 오후 10시 40분 첫 방송되는 tvN 사적 다큐멘터리 '온앤오프'에 출연한다. '온앤오프'는 바쁜 일상의 본업(ON) 속에서도 '사회적 나'와 거리두기 시간(OFF)을 갖는 스타들을 새로운 시선으로 담는 프로그램이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