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5·18 왜곡·폄하 김진태·주동식 후보 즉각 제명하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시스 제공

5·18민주화운동 단체가 5·18 폄하 발언을 한 21대 총선 김진태·주동식 후보를 즉각 제명하라고 미래통합당에 촉구했다.

5·18기념재단과 5월 3단체(유족회·부상자회·구속부상자회)는 10일 성명을 내고 "미래통합당은 최근 제명 처리한 후보자들 외에 5·18을 왜곡하고 막말을 일삼아 온 김진태·주동식 국회의원 후보자에 대해서도 즉각 같은 제명 조치를 취해야 공당으로서의 정체성을 가질 것"이라고 강조했다.

5월 단체는 "(두 후보의)막말과 역사 왜곡이 국민을 분열시키려는 악의적 의도에서 계산된 행동임을 알고 있다. 세월호와 같은 비극적 사건과 박근혜정권의 무능과 국정농단까지 선거에 이용하는 작태는 표로 심판받을 것"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국회의 입법과 사법적 단죄를 통해 사실이 명백해진 5·18에 대해 악의적 왜곡과 폄훼를 일삼아 온 것은 스스로 국회의 기능과 법치를 부정해 온 것"이라며 "두 후보자는 이미 국회의원 후보로서 자격을 상실한 것과 다름없다"고 비판했다.

아울러 "미래통합당은 즉각 두 후보를 제명 처리하고, 두 후보 스스로 사퇴할 것을 강력히 요구한다. 통합당은 역사 왜곡 저지법 제정을 공약으로 제시해야 한다"고 역설했다.
뉴시스 제공



[광주=뉴시스] 신대희 기자
Tag
#news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