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한 번 다녀왔습니다' 이민정-이상엽 이혼 숨기려 이상이, "엄마 사랑해" 살신성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소현 기자] '한 번 다녀왔습니다' 이민정-이상엽 이혼을 숨기기 위해 이상이가 살신성인했다.

지난 5일 방송된 KBS2 '한 번 다녀왔습니다'에서 이민정(송나희 역)과 이상엽(윤규진 역)이 이혼한 사실을 동생 이상이(윤재석 역)에게 들켰다.

이날 이상엽은 "후배들 앞에서 그랬어야만 하냐 너 완전 나 개무시한거야"라며 이민정에게 노발대발했다.이민정 또한 "학회 일주일 앞두고 팀원 뺐겼는데 가만있게 생겼어?"라며 물러서지 않았다.

 

KBS2 '한 번 다녀왔습니다'

 

이상엽은 "분명히 말하는데 뺐은게 아니라 걔가 온거다. 걔도 나름 짬이 있는앤데 밑에 애두고 그런 잡일 시키면 되겠니 너가 그러니까 후배들 사이에서 왕따야"라며 모진말을 퍼부었다.

이민정은 이상엽의 중립적인 태도와 변명에 "넌 늘 그런식이야 모른단 말 뒤에 숨어서 중립. 그래서 내가 너 싫은거야 병원에서도, 니 엄마랑 내 사이에서도 항상 그런식이지. 그래서 내가 너랑 이혼한거야"라고 말했다.

이때 문 밖에 있던 이상이는 "이 인간들 이혼했다고 광고를 해라"라며 혀를 차더니 김보연을 발견하고선 황급히 사랑 고백을 해 주의를 끌었다.

KBS 2TV 주말드라마 ‘한 번 다녀왔습니다’는 매주 토, 일요일 저녁 7시 55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