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KBL] 창원 LG, 현주엽 감독과 계약 종료…네티즌 “먹방으로 돌아와요” 목소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창규 기자] 한국 프로농구(KBL) 창원 LG 세이커스의 현주엽 감독이 사의를 표명했다는 소식이 전해져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LG는 9일 "2019/2020 시즌을 끝으로 계약이 종료되는 현주엽 감독의 재계약 검토 과정에서 감독 본인이 사의를 표명해 이를 수용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2017/2018 시즌을 앞두고 김진 전 감독의 후임으로 LG의 사령탑에 오른 현주엽은 데뷔 시즌 17승 37패를 기록하며 9위로 시즌을 마감해 비판을 받았다.
 
현주엽 / 연합뉴스
현주엽 / 연합뉴스

그러나 다음 시즌인 2018/2019 시즌에는 30승 24패를 기록하며 6강 플레이오프에 진출, 부산 kt 소닉붐을 3승 2패로 꺾고 4강에 올랐으나 전자랜드에 스윕당하며 챔피언결정전에 오르지는 못했다.

2019/2020 시즌을 앞두고는 KBS2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에 출연하며 화제를 모았다. 그런데 이 시기에 하승진이 한국 농구계에 대한 문제를 언급하면서 현주엽 감독에 대한 비판이 커지기도 했다.

시즌이 시작되고는 김종규의 공백을 메우지 못하고 16승 26패를 기록하며 9위에 머문 상태로 코로나19 여파로 시즌이 조기종료되면서 계약 기간을 마쳤다. 현재 LG는 새 사령탑을 구하고 있는 상태다.

한편, 현주엽 감독의 사임 소식에 네티즌들은 그가 다시 예능계로 복귀하는 것을 바라는 모습이다. '원나잇 푸드트립'서 선보인 엄청난 먹방 능력과 '사장님 귀와 당나귀 귀'서도 선보인 모습이 시청자들에게 어필한 덕분으로 보인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