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집에서 아이돌 댄스 배운다…강남구 'K-POP 홈케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시스 제공
서울 강남구(구청장 정순균)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장기화로 피로한 청소년과 한류 팬들을 위해 8일부터 유명 아이돌에게 배우는 댄스 영상 '아이돌 주치의 케이팝(K-POP) 홈케어'를 선보인다.

'K-POP 홈케어'는 강남구의 연예 기획사들의 재능기부로 이뤄졌다. 아이돌 그룹 디크런치·뉴키드·동키즈·공원소녀가 우선 참여한다.

향후 관내 기획사들이 릴레이로 동참해 아이돌 그룹의 댄스 영상을 제공할 계획이다.

영상은 15분 내외다. 전 세계 팬들이 즐길 수 있도록 한국어·중국어·영어로 제작된다. 구청 유튜브·인스타그램(http://instagram.com/gangnam_festival/)·틱톡 등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서울=뉴시스] 배민욱 기자
Tag
#news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