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마미손, “특정 정당과 상관 無…정치적인 목적 사용, 무단 도용 멈춰달라” (전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허지형 기자] 래퍼 마미손이 선거 홍보를 위한 저작권 사용에 대한 입장을 전했다.

8일 마미손의 매니지먼트를 담당하고 있는 세임사이트 컴퍼니는 “제21대 국회의원 선거를 앞두고 소속 아티스트 마미손의 저작물 및 마미손을 연상케 하는 이미지 등이 특정 정당의 후보 홍보에 사용되고 있는 것을 언론 보도를 통해 확인했다”고 밝혔다.

이어 “래퍼 마미손 은 어떠한 정당의 홍보나 후보님의 선거 홍보 활동에 전혀 참여하고 있지 않음을 분명히 말씀드린다”며 “아티스트와 회사의 동의 없이 아티스트의 어떠한 이미지 저작물도 정치적인 목적으로 사용하실 수 없다”고 강조했다.
 
마미손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마미손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그러면서 “코로나19로 모두 어렵고 힘든 시기를 보내고 계시는 현 시국에 제21대 국회의원 선거가 국민들의 뜻에 따라 공정하고 공평 한 선거가 되어 희망을 주는 21대 국회의원 선거가 되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이와 함께 앞서 배우 김서형이 JTBC ‘스카이캐슬’ 출연 당시의 모습을 정당 홍보물에 사용되면서 소속사 측은 “당사의 동의 없이 배우의 이미지를 정치적 목적으로 사용할 수 없다”고 전했다.

아울러 ‘이태원 클라쓰’ 박새로이 캐릭터 사용에 대해 조광진 작가는 “저작권자로서 어떠한 정치적 성향을 띄지 않기를 바란다”고 SNS에 입장을 밝히기도 했다.

한편, 마미손은 ‘별의 노래’, ‘소년점프’ 등의 노래를 발매해 활동한 바 있다.

이하 세임사이드 컴퍼니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래퍼 마미손 의 매니지먼트를 담당 하고 있는 세임사이드 컴퍼니 입니다.

제21대 국회의원 선거를 앞두고 소속 아티스트 마미손의 저작물 및 마미손을 연상케 하는 이미지 등이 특정 정당의 후보 홍보에 사용되고 있는 것을 언론 보도를 통해 확인 하였습니다.

래퍼 마미손 은 어떠한 정당의 홍보나 후보님 의 선거 홍보 활동 에 전혀 참여 하고 있지 않음을 분명히 말씀 드리며, 아티스트와 회사의 동의 없이 아티스트의 어떠한 이미지와 저작물도 정치적인 목적 으로 사용하실 수 없다는 것을 말씀 드립니다.

코로나19로 모두들 어렵고 힘든 시기를 보내고 계시는 현 시국에 제 21대 국회의원 선거가 국민들의 뜻에 따라 공정 하고 공평 한 선거가 되어 희망을 주는 21대 국회의원 선거가 되길 바랍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