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정유미 “동물원 가고픈 날씨”…코로나19로 인해 안타까운 심경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허지형 기자] 배우 정유미가 코로나19로 안타까운 상황에 심경을 전했다.

8일 정유미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동물원 가고픈 날씨인데..#봄날의 곰을 좋아하세요 #빨리 집에 가서 영화라도 봐야지 #앗#주토피아도”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정유미는 마스크와 모자를 눌러썼으며 트렌치코트에 운동복을 매치했다. 남다른 비율과 핏을 자랑한 가운데 가려진 이목구비에도 아름다움을 뽐냈다.
 
정유미 인스타그램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동물원을 가지 못하는 정유미는 동물 벽화 앞에서 아쉬움을 달래기도 했다.

이에 네티즌들은 “언니 오늘 패션 완전 본새나여”, “얼굴 다 가렸는데도 이쁜 건 뭐에요 언니ㅠ”, “마스크로 안 가려지는 미모를 가진 누나” 등의 반응을 보였다.

최근 강타와 열애설을 인정한 정유미는 ‘옥탑방 왕세자’, ‘동이’, ‘하녀들’, ‘육룡이 나르샤’, ‘검법남녀’ 등에 출연한 바 있다.

‘우리 결혼했어요’, ‘신기루식당’ 등 다양한 예능에서도 활약한 그는 ‘선을 넘는 녀석들’에 출연하며 역사적 지식을 자랑하며 김종민을 긴장하게 하기도 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