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훈련 자체가 끝날 것 같아"…'개는 훌륭하다' 이경규, 문재견 위해 하얀 거짓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현서 기자] '개는 훌륭하다' 이경규가 문제견을 위해 하얀 거짓말을 했다. 

6일 방송된 KBS '개는 훌륭하다'에서는 이경규가 긴급상황에 의연한 모습을 보였다. 

이날 이경규는 돌변한 차우차우에게 등을 물렸다. 다급하게 저지하는 강형욱의 모습에도 이경규를 공격하려는 모습을 보였다. 

이에 보호자는 "그 순간에 진짜 후회스럽다는 생각이 들었다. 너무 놀랐다. 정말 죄송하다"고 이야기했다. 아내 역시 "짜우를 제대로 케어를 했어야했는데 도와주신 분들에게 폐를 끼친 것 같아 마음이 안타깝다"고 미안해했다. 
 
'개는 훌륭하다' 캡처

 

다리를 물린 것 같다는 강형욱의 말에 "안 물렸다"고 침착하게 답한 이경규. 그는 "사실 물렸다. 그때 물렸다고 하면 훈련 자체가 멈추고 끝이 날 것 같아 거짓말 했다"고 설명했다. 

상황실에 도착한 이경규는 물린 부분을 만지작거렸다. 이어 찾아온 강형욱에게 그는 "패딩 위로 물어서 별로 안 다쳤다"고 설명했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경규씨도강형욱씨도많이놀랐을거같네요.버럭경규 이미지로알고있었는데다들놀라서당황하는데본인은괜찮다고배려하시고인성이 너무대단하세요", "예전엔 이경규 아저씨는 그냥 무섭고 까탈스러운 개그맨이라고만 생각했는데, 개훌륭보면서 기존의 이미지와 많이 다르신분이라는 생각이 들었어요", "이래서 갓갓경규한다. 역시 클라스가 다르심!! 조심하세요 경규옹", "예고편만 봤을때는 크게 다쳐서 차타고 응급조치라도 가나했는데 그나마 다행이네요 ㅠ자기 때문에 맥이 끊길까봐서 괜찮다고 하셨을때프로 정신 진짜 대단하시네요", "훈훈해요 상처 빨리 나으셨으면 좋겠어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이날 강형욱은 반려견 다올이와 헤어짐을 준비하며 눈물을 흘려 안타까움을 자아낸 바 있다. 

'개는 훌륭하다'는 성숙한 반려동물 문화를 조성하기 위해 반려견과 사람이 행복하게 어우러져 사는 법을 함께 고민해보는 프로그램이다. 매주 월요일 오후 10시 10분 KBS2에서 방영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