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종합] ‘계약우정-첫방’ 신승호, 이정현에게서 구해준 이신영에게 “네가 조이현 죽였냐?”라며 옥상에서 밀고…소이현은 장혜진에게 추적 당하고 ‘충격적 엔딩’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계약우정’에서 신승호가 이정현에게 폭행당하는 이신영을 도와주지만 옥상에서 밀어버리는 충격적 엔딩을 보여주게 됐다.  

6일 방송하는 KBS2 4부작 월화드라마 ‘계약우정-첫방송’에서는 돈혁(신승호)는 매일 대용(이정현)에게 맞는 찬홍(이신영)의 시를 보고 찬홍을 도와주게 됐다. 

 

KBS2 ‘계약우정’ 방송캡처
KBS2 ‘계약우정’ 방송캡처

 

찬홍(이신영)은 평범하디 평범한 고등학생이다. 찬홍(이신영)은 별명이 '닌자'라는 먼지 같은 존재감을 가졌지만, 적어도 괴롭힘의 대상이 되지는 않는다는 자부심을 갖고 하루하루를 살았다. 찬홍은 언젠가부터, 평균이 목표가 되고 학교의 최고 미모 세윤(김소혜)을 말도 못 걸고 보기만 할 뿐이었다. 

어느 날, 국어 시간에 시 얘기만 나왔다하면 열정적으로 변하는 태정(김인권) 선생님이 백일장에서 "학교 대표로 뽑을 테니 대충 쓰면 가만히 안 두겠다"라고 말했다. 찬홍(이신영)은 짝꿍 경표(오희준)과 장난을 치며 시를 쓰고 경표는 래퍼 '빈지노'의 시를 찬홍은 대충 '이센스'의 '독' 가사를 적어냈을 뿐인데 백일장 학교 대표로 선발되고 그를 계기로 그 동안의 자신의 삶이 바뀌게 됐다.

세윤은 옥상을 올려다 보며 묘한 표정을 짓고 경표는 찬홍에게 "세윤이 뭘 본 거야? 혹시 지난 번에 죽은 신서정 선배를 보는 거 아니냐?"라고 말했다. 이어 경표는" 작년에 죽은 신서정 선배 세윤이와 그렇고 그런 사이였다고 하던데. 막 뽀뽀도 하고"라고 했고 찬홍은 "그럴 리가 없다"라고 화를 냈다. 

또한 찬홍(이신영)은 짝사랑녀 세윤(김소혜)와 함께 학교 대표로 백일장과 미술부문에 함께 참여하게 됐다. 찬홍(이신영)은 세윤(김소혜)와 가까워지게 되고 태정(김인권) 또한 미술 담당 교사 정원(김소라)와 친해지려고 노력했다.

찬홍은 백일장에서 갑자기 떠오른 '젖은 모래는 발자국을 기억한다'라는 문장을 넣게 되고 백일장의 우수상을 받게 되고 세윤도 상을 받게 됐다. 세윤은 찬홍의 시를 보고 깜짝 놀라며 "젖은 모래는 발자국을 기억한다 네 생각이야?"라고 물었고 찬홍은 "그렇다"라고 답했다.

세윤은 찬홍을 바라보며 의미심장한 표정을 지었고 "앞으로 아는 척 하면서 지내자"라고 하며 자리를 떠났고 찬홍은 첫사랑 세윤의 뒷모습을 보고 흐뭇한 미소를 지었다. 

또한 소문만 무성했던 아이언맨 돈혁(신승호)이 찬홍(이신영)의 고등학교로 전학을 오고 학교 복도에 걸린 찬홍의 시를 보게 됐다. 세윤(김소혜)는 죽은 서정(조이현)의 휴대폰에서 누군가에게 성폭행을 당하고 협박 문자까지 받았음을 알게 되면서 눈물을 흘리고 죽은 서정(조이현)의 휴대폰이 켜지자 평섭(장혜진)에게 쫓기게 됐다.

세윤(김소혜)은 찬홍을 만나서 서정의 휴대폰 내용을 본 것을 생각하면서 "충격적인 것을 봤는데 이미 지난 일이라 결과는 같은데 나는 어떻게 하면 좋을까?"라고 했고 찬홍은 "내 같으면 결과가 같다면 네가 행복해지는 쪽이 좋겠다"라고 했고 세윤은 "박찬홍 역시 똑똑해"라고 말했다. 

찬홍은 같은 반이 된 대용(이정현)에게 세윤을 소개시켜 달라고 괴롭히고 폭행을 당하게 되자 어쩔 수 없이 세윤과 약속을 잡았다. 세윤은 찬홍을 만나러 카페에 왔고 그때 대용이 나타났고 찬홍은 자리를 피하면서 세윤을 실망시켰다.  집으로 돌아온 찬홍의 얼굴을 본 엄마 정희(백지원)과 아버지 충재(김원해)는 깜짝 놀라고 찬홍은 세윤에게 미안한 감정으로 마음이 심란했다.

돈혁(신승호)은 서정(조이현)이 죽기 전 자신에게 보냈던 문장 '젖은 모래는 발자국을 기억한다'가 찬홍의 시에 써 있는 것을 보고 깜짝 놀랐고 옥상에서 대용(이정현)에게 맞고 있는 찬홍을 찾아갔다. 돈혁은 찬홍에게 "젖은 모래는 발자국을 기억한다라고 한 것 네 생각이야?"라고 물었고 찬홍은 "아마도" 라고 답했다.

그러자 돈혁은 찬홍에게 "날씨 좆나 좋네라고 말하면 내가 도와줄게. 싫으면 계속 맞던지. 그 대신 나한테 은혜 갚아야 돼"라고 말했고 대용에게 맞고 견딜 수 없게 된 찬홍은 "날씨 좆나 좋네"라고 했고 돈혁은 바로 대용에게 주먹을 날렸고 대용을 옥상에서 쫓아냈다.

이에 찬홍은 돈혁에게 "고맙다. 내가 뭘 해줄까?"라고 했고 돈혁은 "여기서 뛰어내려. 네가 신서정 죽였냐?"라고 물으며 찬홍을 옥상에서 밀어버렸다. 

또 '계약우정'은 권라드 작가의 동명 웹툰을 원작으로 한 드라마로 앞으로 찬홍에게 다가올 잔인한 봄을 예고하면서 시청자들에게 궁금증을 자아내게 했다. 

‘계약우정’은 존재감 없던 평범한 고등학생 찬홍이 우연히 쓴 시 한 편 때문에 전설의 주먹이라 불리는 돈혁과 계약우저을 맺게 되면서 벌어지는 좌충우돌 시(時)스터리 모험기이다. 

KBS2 4부작 월화드라마 ‘계약우정’는 월요일, 화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