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온라인수업 기기 없는 학생 22만3천명…"중·고3에 7일까진 지급 완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시스 제공
[조민재 기자] 뉴시스에 따르면 오는 9일 온라인 개학을 앞두고 스마트기기가 없는 학생이 지난달 31일 기준 전국 22만3000명으로 조사됐다. 교육부는 초 31만6000개 기기를 현물로 확보했기 때문에 8만3000개의 여유가 있는 셈이다.

다만 데스크톱PC와 노트북, 태블릿PC, 스마트폰 등 최소 1개가 있는지 물은 것이기 때문에 태블릿PC 이상으로 좁히면 수요는 더 늘어날 수 있다.

신학기 개학추진단 단장을 맡고 있는 박백범 교육부 차관은 3일 오후 1시30분 원격으로 개최한 시도부교육감 회의 결과를 이 같이 밝혔다.

교육부는 오는 9일 온라인으로 개학하는 중·고등학교 3학년 학생들에게 7일까지, 16일 이후 개학하는 중·고등학교 1~2학년과 초등학생은 13~14일까지 스마트 기기 대여를 완료하기로 했다.

교육부는 지금까지 원격기기 32만6000대를 확보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미 교육청과 학교에 배부된 23만대와 교육부 자체 보유 5만대, 삼성·LG전자가 3만6000대를 후원했다. 통계청에서도 통계조사용 태블릿PC 1만대를 대여하겠다는 의향을 밝혔다.

우선 교육청별 학교 보유수량 대비 수요가 적은 경우, 학교가 바로 대여할 예정이다. 또한 삼성전자가 후원한 물량 총 3만대 중 2만3000대는 오는 4일까지 1차로 교육청에 배송을 완료하고, 잔여물량 7000대는 부족지역에 배송할 예정이다. LG전자가 기증한 물량 6000대, 통계청 대여분 1만대 역시 부족지역에 바로 배송된다.
뉴시스 제공
대여일정과 방식은 각 학교가 온라인 개학 전까지 학부모에게 안내하게 된다. 학교별로 스마트기기 대여 관련 신청기간과 대여 대상 학년, 대여 일정은 상이할 수 있다.

기기는 교육급여자에게 우선 지급하며 다자녀가구와 조손가정, 한부모가정 등 학생의 교육여건을 고려해 우선지급 기준을 정하도록 했다.

저소득층 인터넷 지원사업인 교육정보화교육비 지원사업은 교육급여자인 경우 주민센터에 온·오프라인으로 신청할 예정이다.

교육부는 원격수업 집중력 우려가 있는 초등학교 1~3학년에 대한 원격수업 방식과 스마트기기 대여 원칙에 대해 다음주 중 안내하기로 했다.


Tag
#newsis